양모의 거친 유모차 운행에 살고자 손 뻗은 정인이 학대 영상 공개
  • 입력 2021-01-13 06:55
  • 수정 2021-01-13 08: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어른들이 미안해\'

지난 11일 오전 서울 양천구 남부지방검찰청 앞에 설치된 정인이 사진에 시민이 헌화를 하고 있다. 이날 대한아동학대방지협회는 정인이 양부모 재판을 앞두고 엄벌을 촉구하며 근조화환과 바람개비를 설치했다. 연합뉴스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 생후 16개월 정인이를 학대 끝에 세상에서 떠나게 한 양부모의 학대 정황 영상이 공개됐다.

12일 TV조선은 단독으로 입수한 정인이 양모의 학대 정황이 담긴 폐쇄회로(CC)TV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양모 장 씨는 정인이가 탄 유모차를 거칠게 밀어 엘리베이터에 탑승했다. 특히 유모차를 너무 세게 밀어버린 탓에 정인이의 목이 뒤로 꺾였다.

유모차를 타고 있던 정인이는 불안함을 느낀 듯 작은 두 손으로 유모차 손잡이를 꼭 붙잡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장 씨는 전혀 개의치 않은 태도로 다른 아이에게 소리 지르며 손가락질했다.

엘리베이터에서 내릴 때도 장 씨의 거친 유모차 운전 모습은 여전했다. 유모차를 너무 세게 밀어버린 탓에 정인이는 버티지 못하고 두 다리가 하늘을 향할 정도로 뒤로 넘어졌다.

해당 영상은 지난해 8월 양부의 회사 엘리베이터에서 일어난 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심각했지만 양모만 마스크를 착용했을 뿐 정인이는 마스크를 착용하지 않았다.

해당 영상을 분석한 오은영 전문의는 “아이는 안전하지 않은 데에 대한 공포를 느꼈을 것”이라며 “평소 이 아이를 이렇게 대했을 거라고 보는 것”이라고 분석했다.

한편 13일에는 아동학대처벌법 위반(아동학대치사) 등 혐의로 구속기소 된 양모 장 씨와 아동복지법 위반(아동유기·방임) 등 혐의를 받는 양부 안 씨의 첫 공판이 열린다.
purin@sportsseoul.com

사진 | TV조선 방송화면

추천

8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미나리' 윤여정, 20관왕 기록...전미 비평가위원회 여우조연상
  2. 2. '빙상스타' 박승희, 연상의 패션브랜드 대표와 4월 결혼
  3. 3. 패왕색이 돌아온다…현아, 'I'm Not Cool' 뮤비 티저 공개
  4. 4. 윤지오 국내 송환? 法, 캐나다에 범죄증거 보낸다
  5. 5. '하늘이 내려준 선물' 임신 28주 만에 다섯 쌍둥이 낳은 美 여성[B급통신]
  6. 6. 박은석 측 "반려동물 관련 의혹 사실 아니야…거짓글 법적 조치"[전문]
  7. 7. '라디오스타' 강주은 "최민수 2년 은둔생활 중 거액 유혹에 흔들려"
  8. 8. JK 김동욱, 10년 진행해온 프로그램 돌연 하차 "납득 안 가"[전문]
  9. 9. '강아지 파양 의혹' 박은석 "공식 입장 나갈 거니 너무 염려 말라"[전문]
  10. 10. "대체불가 파워우먼!" 이시영, 보닛 든 카리스마 화보 공개 [★화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