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BA전 충격패 여파 없었다…첼시, 7년 만의 챔스 4강 진출 임박
  • 입력 2021-04-08 06:49
  • 수정 2021-04-08 06:4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Spain Soccer Champions League

포르투를 잡고 1차전서 승리한 첼시.AP연합뉴스

[스포츠서울 정다워기자] 주말 경기 패배의 여파는 없었다. 첼시가 토마스 투헬 감독 체제에서 새로운 역사에 도전할 수 있게 됐다.

첼시는 8일(한국시간) 스페인 세비야에서 열린 포르투와의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1차전에서 2-0 완승을 거뒀다. 전반 32분 만에 메이슨 마운트가 선제골을 넣었고, 후반 40분 벤 칠웰이 쐐기골을 터뜨리며 무실점 승리를 챙겼다.

기선을 제압한 첼시는 2차전서 비기거나 한 골 차로 패하기만 하면 준결승에 오르는 유리한 고지를 점령했다.

첼시는 지난 주말 프리미어리그에서 웨스트브로미치 앨비언에 2-5 완패를 당하며 충격에 빠졌다. 크게 로테이션을 실시한 것도 아니었는데 무려 5골을 내주면서 투헬 감독 부임 후 첫 패배를 당했다. 이로 인해 챔피언스리그 경기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우려가 나왔다.

걱정 속에 포르투전을 치른 첼시는 웨스트브로미치전 패배를 잊은 듯 자신들의 페이스대로 경기를 이끌었다. 투헬 감독 부임 후 자리 잡은 조직적인 수비와 빈 틈 없는 운영이 그대로 나왔다. 주말 경기의 영향은 전혀 없는 것처럼 보였다.

1차전을 무실점 2골 차 승리로 장식한 첼시는 7년 만에 챔피언스리그 준결승에 오를 기회를 잡았다. 첼시는 지난 2013~2014시즌 이후 챔피언스리그 준결승에 진출한 적이 없다. 매번 16강에서 탈락하며 높은 곳으로 올라가지 못했다. 그나마 2018~2019시즌 유로파리그 우승을 차지한 게 의미있는 성과였다.

첼시와 포르투의 8강 2차전은 14일 열린다.
weo@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네가 죽인 거야"…이하늘, 동생 이현배 사망 두고 김창열 저격한 이유의 전말
  2. 2. 김호중, 훈련소 사진 공개 '늠름한 트바로티'[★포토]
  3. 3. [단독]선수가 상대팀 코치를 조롱. 쇼트트랙 무더기 징계 불가피
  4. 4. '미우새' 김옥빈, 김종국에 호감 "같이 운동할 수 있어 너무 좋다"
  5. 5. 대한민국 최강 글래머모델 윤체리, 럭비공에 한번 맞아볼래요?
  6. 6. [단독]문가영 5월 FA 나온다.."키이스트와 재계약 NO"
  7. 7. 박수홍 홈쇼핑으로 근황 "요즘 나만 보면 안아줘...고마워"
  8. 8. '음주운전 2회' 박중훈, 검찰 송치
  9. 9. '꾹사부'의 예능 18년 롱런 비결 전수 받은 '집사부일체'[SS리뷰]
  10. 10. 강예빈, 무보정 B컷에도 완벽 S라인 섹시美 [★SNS]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