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플러 고소' 성시경 "꼭 잡고 싶은 특정인 있어, 거의 다 왔다"
  • 입력 2021-08-04 10:47
  • 수정 2021-08-04 10:4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성시경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가수 성시경이 악플러 고소에 대한 근황을 알렸다.

3일 성시경은 개인 유튜브 채널 라이브 방송을 통해 악플러 고소 진행에 대해 이야기했다.

그는 “악성댓글을 남기는 몇 명의 심각한 사람, 꼭 잡고 싶은 특정인이 있는데 거의 다 왔다. 아이디를 바꿔서라도 계속 활동해달라 잡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 사이트가 개인정보를 쉽게 제공하지 않는다는 것을 알고 팬들까지 우롱하던데 나는 좀 다르다. 지금 충분히 할 수 있지만 갑자기 숨지 말고 계속 해줬으면 좋겠다”고 했다.

성시경은 “뉴스를 종합해서 내지 않지만 악플단 분들이 교육 쪽에서 시험을 보려는 분들이 계속 반성문을 보낸다. 저는 처음부터 그런 것(선처) 이 없다고 햇다. 나쁜 마음을 썼으니 교육 쪽에서 일하면 안 된다. 나중에 깨우칠 수도 있지만 저는 안 된다고 생각한다”고 경고했다.

한편 지난 1월 성시경은 악플러들을 고소했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성시경 유튜브 채널 캡처

추천

9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박서준, 절친 손흥민 경기 직관 포착→'노마스크'에 의견 '분분'[종합]
  2. 2. '음주 추돌' 리지, 징역 1년 구형 "실망스럽고 부끄럽다" 울먹[종합]
  3. 3. 류현진 양키스 3연전 첫 판 등판-토론토 입단 후 가장 중요한 무대
  4. 4. 김소연 "펜트하우스 통해 두려움 내려놔, 이제는 예능 진출도 꿈꿔요"[SS인터뷰②]
  5. 5. '마블 입성' 마동석, '이터널스' 홍보 열일…디즈니와 인터뷰
  6. 6. '아이즈원 출신' 조유리, 동화 속 요정 비주얼…솔로 기대↑[★포토]
  7. 7. 백승호·김진수 벤투호 합류…이강인은 또 낙마
  8. 8. 손흥민, 아스널 상대로 29일 만에 '시즌 3호골'…팀 완패에 웃지 못했다
  9. 9. '안다행' 안정환, ♥이혜원 향한 애정 폭발…이상준·황제성 감탄
  10. 10. ITZY·에스파의 기대되는 '넥스트 레벨'[SS뮤직]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