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예빈, '펜트하우스' 하은별로 눈도장 '쾅' [SS인터뷰]
  • 입력 2021-09-15 07:00
  • 수정 2021-09-15 07: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p style='font-size:10pt;'>최예빈</p>

[스포츠서울 | 안은재기자] 배우

최예빈

이 ‘펜트하우스’로 화려한 안방극장 신고식을 치렀다.

최예빈

이 첫 드라마 SBS ‘펜트하우스’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에 눈도장을 ‘쾅’ 찍었다. ‘펜트하우스’에서 김소연(천서진 역)과 윤종훈(하윤철 역)의 딸 하은별로 분해 열연했다. 늘 2인자에 머무르며 엄마 천서진을 만족시키기 위해 애썼지만, 결국에는 엄마의 악행을 고발하며 그가 무기징역을 선고받는데 일조한다.

최예빈

은 2018년 한 광고로 데뷔했으며 영화 ‘거래완료’, ‘목소리’ ‘낯선 여름’ 등에 출연했다. 하지만 이번 ‘펜트하우스’로 보다 화려하게 안방극장에 데뷔했다.

‘펜트하우스’에서 소리를 지르거나 고통받는 모습이 아닌 배우로서 지난 9일 본지와 만난

최예빈

은 배시시 웃는 웃음이 인상적인 러블리한 매력을 가지고 있었다.

최예빈

은 “(끝났다는 게)실감이 잘 안난다. 시원섭섭한데 섭섭함이 조금 더 크다. 매번 최선을 다한다고 생각하고 찍어서 아쉬운 점은 없다. 소리지르고 던지는 게 많아서 체력적인 부분이 조금 힘들었지만 맛있는 거 먹고 회복했다”고 종영 소감을 밝혔다.

최예빈

은 김소연, 윤종훈과 함께 호흡한 소감도 밝혔다. 특히 일그러진 욕망에 둘러싸인 모녀로 호흡을 함께 한 김소연과는 한솥밥을 먹는 식구다.

최예빈

은 “배려를 많이해주시고 에너지를 많이 주셔서 저도 (에너지를 받아서)할 수 있었다”면서 “카메라가 익숙하지 않아서 시선이나 몸이 돌아가는 것을 잘 맞춰주셨다. 김소연 선배님께서는 오히려 제가 갇히게 될까봐 조언은 아끼셨다. 하지만 같이 보고 하는 것 만으로도 많은 도움이 됐다”고 털어놨다.

<p style='font-size:10pt;'>최예빈</p>
또 ‘펜트하우스’에서 헤라클레스의 아이들로 함께 호흡을 맞춘 김현수, 진지희, 김영대, 한지현 등 배우들과 서로 극의 전개를 추측해보기도 했다고 했다.

최예빈

은 “처음 리딩 때는 서로 대본만 보고 그랬는데 지금은 너무 친해져서 언제나 봐도 즐거운 사이다. 오랜 시간 같이 찍어서 서로 힘이 된 듯 하다. 대본 나오기 전에 저희끼리 추측하고 그랬다”고 슬며시 웃었다.

주석경으로 분해 아버지 주단태(엄기준 분)의 뒤를 따라가는 모습을 열연한 한지현과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선후배 사이다.

최예빈

은 “(한지현)언니는 저를 알았나 모르겠지만 언니가 저 있을 때 입시계 레전드였다. 그랬던 언니가 ‘펜트하우스’ 됐다고 해서 아는 사람 있는 게 큰 힘이 됐다”고 말했다. 또 “(김)영대 오빠도 생각보다 웃기다. 무뚝뚝하고 말이 없을 줄 알았는데 현장에서 한마디로 웃기는 재주가 있었다. (김)현수와는 싸우는 장면이 많아서 합을 편하게 맞췄다. 서로 머리채를 잡으면서 현장에서 좋은 파트너였다”고 웃었다.

<p style='font-size:10pt;'>최예빈</p>

최예빈

‘펜트하우스’에서 분했던 하은별과 싱크로율은 5%라고 대답했다.

최예빈

은 “없지만 굳이굳이 찾자면 저도 불안을 잘 느끼는 편이다”라며 “대학교에 와서 제 성향을 알게 된 후에 내가 불안을 느끼는 사람이라는 것을 깨달았다. 그럴 때면 더 준비를 열심히 해서 불안하지 않으려고 노력한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최예빈

은 “‘펜트하우스’가 제 첫 작품이었다. 가장 큰 몫은 내 것을 열심히해서 작품에 피해를 주지 말자는 생각이었다. ‘펜트하우스’라는 대단한 작품에 함께 참여할 수 있어서 감사하고 은별이를 응원해주신 시청자 여러분께도 감사하고 큰 힘이 됐다”고 인사했다.
안은재기자 eunjae@sportsseoul.com
사진|제이와이드컴퍼니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JYP 新 걸그룹 멤버 설윤X배이(BAE), 연습실 라이브 스트리밍 진행
  2. 2. "혼인 빙자·낙태 강요"...K배우 폭로글 일파만파
  3. 3. [단독]타격왕 밀어주기 의혹, KBO 경기조작 조사착수
  4. 4. 마블 신작&마동석 합류 '이터널스' 11월 3일 개봉…캐릭터 포스터 공개
  5. 5. '임신중절 강요' 폭로자 "증거 많아"→K배우 지목 소속사 '묵묵부답'[종합]
  6. 6. 넷플릭스 '지옥', 이번엔 지옥행 선고다…'오징어 게임' 열풍 이을까(리뷰)[SS무비]
  7. 7. 35골 합작한 손·케 듀오, EPL 역대 최다 기록에 한 골 남았다
  8. 8. 종영 '갯마을 차차차' 신민아♥김선호 결혼, 꽉 닫힌 해피엔딩
  9. 9. "내 열정은 내가 판단" 래퍼 미란이, 광고 업계도 주목
  10. 10. '갯마을 차차차' 인교진 "좋은 추억 된 청정 작품, 오래 그리울 것"[일문일답]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