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야구 경험 있기에 더 잘할 것" 이적생 신본기의 포부
  • 입력 2021-09-15 06:00
  • 수정 2021-09-15 0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2타점 쐐기타 신본기\'제대로 맞았다!\'[포토]

KT 신본기. 스포츠서울DB


[스포츠서울 | 잠실=남서영기자]“경험을 해봤기에 더 잘할 것 같다.”

KT 신본기는 14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원정경기에서 9번 유격수로 나서 3타수 2안타 3타점 1득점을 올리며 활약했다. 팀이 3-3으로 맞선 7회 2사 2루 역전타를 때리며 팀의 4-3 승리를 견인했다.

경기 후 신본기는 “오랜만에 팀에 보탬이 된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 처음 두 타석 때는 물러났는데 만회할 수 있는 베팅을 한 것 같아서 뜻깊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지난해까지 롯데에서 뛴 신본기는 올해 처음 KT 유니폼을 입었다. 올 시즌 내야 백업 역할을 맡은 신본기는 “어렵고 힘들지만, 준비할 수 있는 노하우도 생기고, 오늘같이 잘 될 때 큰 보람을 느끼는 것 같다”고 긍정적인 생각을 내비쳤다.

지난 7월 롯데 동료였던 오윤석이 KT로 오면서 다시 만났다. 그는 “몇 개월 빨리 왔는데 제가 크게 도움 줄 위치는 아닌 것 같다. 물어보면 도움을 주려고 한다. 저보다 빠르게 적응한 것 같아서 걱정은 없다”고 말했다.

또한 “KT는 많이 뭉쳐있다는 느낌을 받았다. 고참 형들이 그런 역할을 잘해주시는 것 같다. 모든 게 톱니바퀴 맞듯이 잘 굴러가는 느낌을 받는다”고 팀 분위기도 설명했다.

KT는 현재 단독 선두 자리를 유지하며 가을야구 진출에 가까워졌다. 신본기는 “2017년도 이후에 가을야구 경험이 없는데, 경험을 해봤기 때문에 가면 더 잘할 수 있을 것 같고, 기회만 된다면 우승에 큰 보탬이 되고 싶다”고 힘줘 말했다.
namsy@sportsseoul.com

추천

32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이 몸이 91세라니…' 현역 최고령 美모델, 과감 누드 커버 장식[할리웃톡]
  2. 2. "경제적으로 독립해야 해" 박수홍 향한 엄앵란의 뼈때리는 조언 재조명
  3. 3. 김태희 두고 불륜? 가수 비, 女골프선수와 황당루머에 "사실무근"
  4. 4. '음주운전 뺑소니' 조형기, 미국 한인타운서 포착 "유튜브 접고 한국 떠나"
  5. 5. 볼 통통 장동건 딸, 9살인데 분위기 대박..母고소영 판박이
  6. 6. 빼빼 말랐던 헤이즈가… 수영장 누비는 볼륨여신 근황[★SNS]
  7. 7. '혼전임신' 장미인애, 만삭인데 D라인 '쏙' 감춘 드레스 자태[★SNS]
  8. 8. SD 김하성 WAR 2위로 시즌 종료, 이제는 가을사나이[SS포커스]
  9. 9. '혼전임신' 장미인애, 듬직한 사업가 남편과 팔짱 끼고 미소 "별똥이랑 행복"
  10. 10. 조정석, 프로골퍼와 불륜설 부인…"어떠한 女선수와도 일면식조차 없다"[전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