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故) 강수연 발인, 한국 영화계의 큰 별이 지다 '동료 영화인들의 마지막 배웅' [SS쇼캠]
  • 입력 2022-05-11 13:01
  • 수정 2022-05-11 13: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ㅣ윤수경기자] 배우 고(故) 강수연이 영면한다. 향년 55세.


11일 삼성서울병원 장례식장에서 고 강수연의 발인이 엄수됐다.


강수연은 지난 5일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자택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돼 즉시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후 뇌내출혈을 진단받은 강수연은 응급실에서 중환자실로 옮겼으나 끝내 의식을 회복하지 못하고 눈을 감았다.


한편, 지난 1월 넷플릭스 오리지널 '정이' 촬영을 마친 상황에서 작품 공개를 앞두고 안타깝게 세상을 떠나 '정이'는 강수연의 유작으로 남게 됐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추천

2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장동건♥' 고소영, 럭셔리한 주얼리 CEO 일상..세상 화려한 비주얼
  2. 2. '65억 건물주' 강민경, 직업만 3개..'갓생 라이프' 대공개(걍밍경)
  3. 3. 손흥민 트레이너 발언 후폭풍…"협회 해명 자가당착, 대표팀서 권력다툼하나"[SS이슈]
  4. 4. 이혜원, 훈남 아들과 투샷..♥안정환 리즈 시절이 보이네
  5. 5. '대학생 CEO' 최소현, 맥스큐 화보집 '시크릿 B' 뮤즈로 남심 저격해
  6. 6. 셀린 디온, 희귀 불치병 진단으로 콘서트 취소[할리웃톡]
  7. 7. [단독]'前롯데·LG감독' 양상문 해설위원, 여자야구 국가대표팀 감독 후보등록
  8. 8. "잠은 잘 잤어?"·"앞으로 태어날 아기가 걱정" 올해의 상 한마디[SS현장 이모저모]
  9. 9. 이지혜 "딸 태리 심리검사 진행..얼굴 노출 멈출 계획"(밉지않은관종언니)
  10. 10. 우린 '이정후의 시대'에 살고 있다...이종범 지우고 오롯이 홀로 '우뚝' [SS 올해의 상]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