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르테타 "우리는 매우 날카롭게 출발했다"...아스널 개막전 2-0 승리 [EPL]
  • 입력 2022-08-06 08:21
  • 수정 2022-08-06 09:1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아스널 개막전 승리

아스널의 가브리엘 마르티넬리가 6일 오전(한국시간)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2022~2023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원정 개막전에서 전반 20분 헤딩 선제골을 터뜨린 뒤 동료들과 기쁨을 나누고 있다. 런던|로이터 연합뉴스


[스포츠서울 | 김경무전문기자] “우리는 매우 날카롭게 출발했다. 이기려면 고생해야 한다. 우리는 해냈다.”(미켈 아르테타 아스널 감독)

아스널이 6일 오전(한국시간) 런던 셀허스트 파크에서 열린 크리스털 팰리스와의 2022~2023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개막전에서 2-0 승리를 거두고 산뜻하게 시즌을 시작했다.

아스널은 전반 20분 부카요 사카의 코너킥 뒤, 왼쪽풀백 올렉산드르 진첸코의 헤딩 도움으로 가브리엘 마르티넬리가 헤딩골을 폭발시키며 승기를 잡았다. 후반 40분엔 사카의 크로스 때 상대 자책골(마크 구에이)이 나오며 승리에 쐐기를 박았다.

아르테타 감독은 이날 ‘이적생’ 가브리엘 제주스를 원톱, 가브리엘 마르티넬리-마르틴 외데가르드-부카요 사카를 그 밑에 포진시키는 4-2-3-1 전술로 나서 승리를 일궈냈다. 이날 경기는 두팀 모두 10개의 슈팅(유효 2개)을 기록하는 등 팽팽했다. 공 점유율에서는 56.3%로 크리스털 팰리스가 약간 앞섰다.

아스널은 골키퍼 애런 람스데일이 1-0으로 앞선 상황에서 두차례 슈퍼 세이브를 기록한 것이 승리에 결정적이었다. kkm100@sportsseoul.com


추천

1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오정연, H사 바이크 앞에서 글래머한 몸매 자랑 '반전 매력'[★SNS]
  2. 2. 김동현, 폭우에 신사동 체육관 침수 피해 "수해 복구현장"[★SNS]
  3. 3. 오상진, 후배들에게 "♥김소영 같은 여자와 결혼하지 마라" ('동상이몽2')
  4. 4. 이태성母 박영혜, '미우새' 하차하더니 날개 달았다..'영화감독 포스'
  5. 5. 김미연, 폭우에 큰 사고 이어질 뻔 "남편이 차 안에서 가슴까지 물이 차올라"[★SNS]
  6. 6. '서프라이즈' 이중성, 베트남 커피사업 성공 "월매출 4억, 수영장 아파트서 싱글라이프"(근황올림픽)
  7. 7. 김호중, 이응광 등장에 오열 "저를 이 자리에 세워주신 분"('미스터리 싱어')
  8. 8. '한걸음♥' 박기영, 산소통 없이 몇 미터 잠수? "전복 따러 갈 기세"
  9. 9. 리지, 자숙 중 해외여행..팔다리에 뼈만 남았네
  10. 10. '상금 130억↑' 박세리 "코인, 투자에 관심無..그냥 가지고 있어"(돌싱포맨)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