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달의 소녀 측 "츄, 스태프 갑질로 팀에서 퇴출"[공식]
  • 입력 2022-11-25 18:10
  • 수정 2022-11-25 18: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츄

[스포츠서울 | 정하은기자]그룹 이달의 소녀 츄가 팀에서 퇴출됐다.

25일 소속사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는 이달의 소녀 공식 팬카페에 글을 올리고 “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츄를 금일부로 이달의 소녀 멤버에서 제명하고 퇴출하기로 결의했다”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퇴출 이유로 츄가 소속사 스태프들에게 폭언 및 갑질을 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최근 관련 제보가 있어 조사한 바 사실이 소명돼 회사 대표자가 스태프들에게 사과하고 위로하는 중이며, 이에 당사가 책임을 지고 이달의 소녀에서 츄를 퇴출시키기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 사태로 인해 큰 상처를 입으신 스태프들에게 공식적으로 사과를 드리고 그 마음을 위로하고 치료에 전념하실 수 있도록 향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정상적인 생활로 복귀하실 수 있게 마음을 다해 돕겠다”고 덧붙였다.

소속사는 “지금까지 이달의 소녀를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분들에게 사과의 말씀과 끝까지 12명이 함께 자리를 지키지 못하게 된 점 가슴 깊이 용서를 구한다”며 “앞으로는 무슨 일이 있어도 이번 사태와 같은 일들이 없도록 당사와 이달의 소녀는 초심으로 돌아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이하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블록베리크리에이티브입니다.

당사 소속 아티스트인 츄(본명 김지우)를 금일 2022년 11월 25일부로 이달의 소녀(LOONA) 멤버에서 제명하고 퇴출하기로 결의해 이를 팬 여러분들께 공지드립니다.

올 한 해 이달의 소녀 츄와 관련된 여러 가지 이야기들이 난무하였으나 당사와 이달의 소녀 멤버들은 소속팀의 발전과 팬들의 염려를 우려하여 문제가 발생되지 않게 아무런 입장을 밝히지 않은 채 시간들을 보내왔습니다.

이는 이달의 소녀 멤버들의 팀에 대한 애정과 오직 팬들을 위한 배려 때문에 진실의 여부를 말하기보다 최선을 다해 무대와 콘텐츠를 통해서 좋은 모습들만 보여드리려 했던 마음의 표현이었습니다.

하지만, 최근 당사 스태프들을 향한 츄의 폭언 등 갑질 관련 제보가 있어 조사한 바 사실이 소명되어 회사 대표자가 스태프들에게 사과하고 위로하는 중이며, 이에 당사가 책임을 지고 이달의 소녀에서 츄를 퇴출시키기로 결정하였습니다.

우선 당사는 이 사태로 인해 큰 상처를 입으신 스태프들에게 공식적으로 사과를 드리고 그 마음을 위로하고 치료에 전념하실 수 있도록 향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정상적인 생활로 복귀하실 수 있게 마음을 다해 돕겠습니다.

지금까지 이달의 소녀를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신 팬분들에게 사과의 말씀과 끝까지 12명이 함께 자리를 지키지 못하게 된 점 가슴 깊이 용서를 구합니다.

앞으로는 무슨 일이 있어도 이번 사태와 같은 일들이 없도록 당사와 이달의 소녀는 초심으로 돌아가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달의 소녀 멤버들은 개인의 이익이나 유익을 위해서만 일하지 않았고 지금의 자리까지 올 수 있도록 만들어주신 팬분들의 은혜를 알기에 팀에 어려움을 끼치는 어떤 일도 하지 않았습니다. 끝까지 완주해 반드시 이달의 소녀를 응원해 주시는 모든 분들의 사랑에 보답하겠습니다.

아울러 당사와 이달의 소녀 멤버들은 함께 일하시는 모든 스태프 여러분께 감사하는 마음으로 예를 다하여 행동하고 감사한 마음 잊지 않겠습니다. 다시 이런 일이 없도록 당사는 아티스트와 스태프들의 희생과 헌신에 보답할 수 있도록 매진하겠습니다. 이번 사태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번 머리 숙여 해당 스태프들과 팬분들께 사과드립니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 | 스포츠서울DB

추천

5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장동건♥' 고소영, 럭셔리한 주얼리 CEO 일상..세상 화려한 비주얼
  2. 2. '65억 건물주' 강민경, 직업만 3개..'갓생 라이프' 대공개(걍밍경)
  3. 3. 손흥민 트레이너 발언 후폭풍…"협회 해명 자가당착, 대표팀서 권력다툼하나"[SS이슈]
  4. 4. 이혜원, 훈남 아들과 투샷..♥안정환 리즈 시절이 보이네
  5. 5. '대학생 CEO' 최소현, 맥스큐 화보집 '시크릿 B' 뮤즈로 남심 저격해
  6. 6. 셀린 디온, 희귀 불치병 진단으로 콘서트 취소[할리웃톡]
  7. 7. [단독]'前롯데·LG감독' 양상문 해설위원, 여자야구 국가대표팀 감독 후보등록
  8. 8. 이지혜 "딸 태리 심리검사 진행..얼굴 노출 멈출 계획"(밉지않은관종언니)
  9. 9. "잠은 잘 잤어?"·"앞으로 태어날 아기가 걱정" 올해의 상 한마디[SS현장 이모저모]
  10. 10. 우린 '이정후의 시대'에 살고 있다...이종범 지우고 오롯이 홀로 '우뚝' [SS 올해의 상]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