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차이나톡+] "청순 or 섹시" 유역비·빅토리아, '상해영화제'서 미모 대결
  • 입력 2017-06-19 07:00
  • 수정 2017-06-19 08: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 중국 배우 유역비와 걸그룹 에프엑스 멤버 겸 배우 빅토리아가 '상하이 국제 영화제'를 빛냈다.


18일 유역비와 빅토리아는 각각 자신의 웨이보를 통해 '제 20회 상하이 국제 영화제'에 참석한 모습을 공개했다.


유역비는 튜브톱 롱드레스를 입고 시상식에 등장했다. 핑크 컬러로 여성스러운 매력을 더한 후 미니 클러치 백으로 세련된 룩을 완성했다.


여기에 레드 컬러의 주얼리가 박힌 목걸이를 하고 하얗고 가녀린 어깨라인을 강조했다. 또한 굵은 웨이브 머리를 한쪽으로 넘겨 우아하고 청순한 매력을 발산했다.


빅토리아는 미니멀한 드레스로 멋을 냈다. 한쪽 어깨만 절개가 들어간 이 드레스는 프릴 장식과 벨벳 소재로 고급스러운 분위기를 자아냈다.


클러치는 블랙 컬러로 드레스와 통일감을 줬다. 미들 길이의 단발머리와 레드립 메이크업으로 고혹적인 매력을 완성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상하이 국제 영화제'는 1993년부터 매년 6월에 개최되는 중국 최대의 대표 국제영화제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유역비, 빅토리아 공작실 웨이보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스타일] 임수정, 행사장서 착용한 주얼리 가격 보니…중형 차 한대 값!?
  2. 2. [B급통신] 재벌 상속녀와 바람난 범죄자 출신 모델
  3. 3. '귀를 기울이면'…여자친구 댄스 커버한 日 배우
  4. 4. 이상아, '세 번 이혼한 여자' 꼬리표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
  5. 5. [김효원의 대중문화수첩]최민수 아들 최유성군을 위한 변명
  6. 6. '프랑스 무대 데뷔골' 권창훈, 팀 내 최고 활약 인정 받은 평점
  7. 7. 추신수 15호 홈런 포함 시즌 첫 4안타 맹위
  8. 8. 두산 김태형 감독 게실염으로 입원, 20일 kt전 결장
  9. 9. 로버츠 감독 "류현진, 최고 투구 아니었지만 잘 싸웠다"
  10. 10. "아는 오빠" 태연X김희철, 만화 찢고 나온 백설공주와 난쟁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탄탄한 라인 자랑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