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 치료 도중 SNS 한 빅뱅 탑…비난 봇물
  • 입력 2017-06-19 16:22
  • 수정 2017-06-19 16: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대마초 혐의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그룹 빅뱅 탑(30·본명 최승현)이 치료 과정에서 SNS 활동한 흔적이 포착돼 비난을 받고 있다.


최근 탑은 개인 SNS 계정을 통해 한 외국 아티스트 게시문에 '좋아요' 버튼을 눌렀다. 이를 한 네티즌이 포착했고, 해당 사진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공유하면서 논란이 확산되고 있다.


탑은 대마초 흡연 혐의에 이어 군 복무 도중 약물 과다 복용으로 중환자실에 입원한 바 있다.


지난 9일 의식 불명 상태와 관련해 첫 보도가 나왔고, 이후 나흘 만에 서울 이대목동병원에서 퇴원, 현재는 다른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치료받으며 오는 29일 예정된 첫 재판을 준비해도 모자를 판에 SNS를 했다는 비난이 이어지며 뭇매를 맞고 있는 것이다.


대중의 비난을 의식한 듯 탑은 곧장 이를 취소했다. 하지만 이미 물은 엎질러진 뒤. 팬들의 아쉬움이 커지고 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스포츠서울 DB

추천

8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B급통신] 신장이식 수술 후 47kg→72kg까지 찐 BJ 윰댕
  2. 2. '설리 닮은꼴'의 11년차 승무원, 알고 보니 배우의 아내
  3. 3. [SS쇼캠] 손예진부터 고준희까지, 한자리에 모인 韓 대표 미녀들
  4. 4. [SS핫클릭] 걸그룹 되려면 이 정도…JYP를 거쳐간 ★들
  5. 5. [SS이슈]김정민 SNS 심경 고백 "결혼 생각했던 상대의 폭력·거짓에 피해, 낙인 찍혀"
  6. 6. '냄비받침' 홍준표, '장화논란' 속시원히 밝혀
  7. 7. 조미령, 신인시절 이영애와 함께 풋풋한 미모 과시
  8. 8. 황하나, 연이은 구설수에 박유천에게 이별 통보도 했다
  9. 9. [이주상의 e파인더]머슬퀸 최설화②, '발레리나에서 머슬퀸으로, 이젠 연기자를 향해~'
  10. 10. [할리웃톡] 킴 카다시안 엉덩이 만진 '못된손' 포착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날 부르는 자세..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