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수경, 두 번의 결혼 실패로 공황장애 아픔 고백 "자초한 일"
  • 입력 2017-08-13 11:53
  • 수정 2017-08-13 11:53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방송인 허수경이 두 번의 결혼실패로 공황장애까지 겪었다고 털어놨다.


허수경은 13일 MBC '휴먼다큐-사람이 좋다'에 출연, 12년째 제주도에서 머물며 가족과 편안하게 살고 있다는 소식을 전했다.


1989년 MBC 1기 공채 MC로 데뷔한 허수경은 1990년 3세 연상의 배우 장세진과 첫 번째 결혼을 했으나 1997년 이혼했고, 2000년에는 프로듀서 백종학과 재혼했으나 2006년 다시 같은 아픔을 겪었다.


허수경은 "마음의 병이 심해져 약을 먹고 있다"면서 "공황장애와 사회부적응, 우울장애를 극복해주는 약인데 아픈 건 내가 자초한 일"이라고 말했다.


힘든 시절을 건너온 그의 곁을 지키고 있는 남편 이해영 교수에 대한 고마움도 드러냈다.


허수경은 남편에 대해 "나만의 착각일 수도 있겠지만 날 무척 아끼고 좋아해 준다. 그것만으로도 고맙다. '너는 뭐가 어때, 뭐가 문제야' 이렇게 따지는 게 아니라 좋아해 주고 사랑해주는 게 행복하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주말마다 뭉치는 허수경 가족의 모습이 공개됐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MBC 방송화면 캡처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스타일] 임수정, 행사장서 착용한 주얼리 가격 보니…중형 차 한대 값!?
  2. 2. [B급통신] 재벌 상속녀와 바람난 범죄자 출신 모델
  3. 3. '귀를 기울이면'…여자친구 댄스 커버한 日 배우
  4. 4. 이상아, '세 번 이혼한 여자' 꼬리표에 대한 솔직한 이야기
  5. 5. [김효원의 대중문화수첩]최민수 아들 최유성군을 위한 변명
  6. 6. '프랑스 무대 데뷔골' 권창훈, 팀 내 최고 활약 인정 받은 평점
  7. 7. 추신수 15호 홈런 포함 시즌 첫 4안타 맹위
  8. 8. 두산 김태형 감독 게실염으로 입원, 20일 kt전 결장
  9. 9. 로버츠 감독 "류현진, 최고 투구 아니었지만 잘 싸웠다"
  10. 10. "아는 오빠" 태연X김희철, 만화 찢고 나온 백설공주와 난쟁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탄탄한 라인 자랑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