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급통신] 재벌 남편과 이혼 후 억대 생활비 받는 女의 호화 라이프
  • 입력 2017-08-15 07:00
  • 수정 2017-08-15 07: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재벌 남편과 이혼한 뒤 매달 억대의 생활비를 받아 초호화 생활을 이어가는 싱가포르 여성이 화제다.


최근 영국 언론 '데일리메일'은 이 여성의 사연을 소개했다.


제이미 추아(42)라는 이름의 이 여성은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48만명이나 되는 유명인이다. 그는 호화로운 일상을 담은 사진을 공개하며 인기를 얻었다.


제이미 추아는 전 세계에서 에르메스 버킨백을 가장 많이 가지고 있는 여성으로 불린다. 다양한 색깔의 버킨백을 200개 이상 가지고 있다. 한 개당 수천만 원에서 억대를 호가한다. 마음에 드는 구두는 색깔별로 구매하고 최고급 다이아몬드로 만든 악세서리들을 수집하는 게 취미인 것으로 알려졌다.


여행을 떠날 때는 두 명의 풀타임 메이드를 동행, 이들은 추아의 SNS를 위해 완벽한 사진을 찍는 일을 한다.


제이미 추아가 이런 초호화 생활을 할 수 있는 이유는 남편에게서 매달 받는 돈과, 최근 시작한 화장품 사업에서 얻는 수익이다.


싱가포르 항공 승무원이었던 그는 지난 1994년 비즈니스석 승객 인도네시아 재벌 누르디안 쿠아카와 만나 결혼에 골인했다.


슬하에 아들(21)과 딸(17)을 뒀지만 결혼 15년 만인 지난 2011년 두 사람은 이혼했다. 당시 전 남편에게 다달이 약 2억 7000만 원 이상을 지급할 것을 요구했으나 얼마를 받기로 했는지는 자세히 알려지지 않았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제이미 추아 인스타그램

추천

1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공식입장] 한예슬 측, "지방종 제거 수술 중 의료사고?, 사실 확인 중"
  2. 2. "무보정 B컷이 이 정도"…이하늬, 명품 몸매의 정석 (화보)
  3. 3. KBO, 구명환 심판 논란에 "영상 모니터링 후 필요하다면 조치 취할 것"
  4. 4. [SS쇼캠] 한선화, 청순 섹시 드레스 '뒤태가 반전' ('업프리티' 제작발표회)
  5. 5. 귀네슈 감독, 관중이 던진 물건에 머리 맞고 병원 이송
  6. 6. 배우 하현관, 지병으로 오늘(20일) 사망…향년 53세
  7. 7. 한예슬, 충격 사진 게재→소속사 "의료사고 맞아, 현재 치료 중" (종합)
  8. 8. 셀레브 임상훈, 직원 갑질 파문…별명이 '미친개'인 이유
  9. 9. 한예슬, 왼쪽 옆구리 화상…차병원 측 "보상 방안 논의 중"
  10. 10. '뮤직뱅크' 인터뷰 현장 아수라장…한 아이돌 가수 팬, 무질서 '논란'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