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급통신] 재벌 남편과 이혼 후 억대 생활비 받는 女의 호화 라이프
  • 입력 2017-08-15 07:00
  • 수정 2017-08-15 07: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재벌 남편과 이혼한 뒤 매달 억대의 생활비를 받아 초호화 생활을 이어가는 싱가포르 여성이 화제다.


최근 영국 언론 '데일리메일'은 이 여성의 사연을 소개했다.


제이미 추아(42)라는 이름의 이 여성은 인스타그램 팔로워가 48만명이나 되는 유명인이다. 그는 호화로운 일상을 담은 사진을 공개하며 인기를 얻었다.


제이미 추아는 전 세계에서 에르메스 버킨백을 가장 많이 가지고 있는 여성으로 불린다. 다양한 색깔의 버킨백을 200개 이상 가지고 있다. 한 개당 수천만 원에서 억대를 호가한다. 마음에 드는 구두는 색깔별로 구매하고 최고급 다이아몬드로 만든 악세서리들을 수집하는 게 취미인 것으로 알려졌다.


여행을 떠날 때는 두 명의 풀타임 메이드를 동행, 이들은 추아의 SNS를 위해 완벽한 사진을 찍는 일을 한다.


제이미 추아가 이런 초호화 생활을 할 수 있는 이유는 남편에게서 매달 받는 돈과, 최근 시작한 화장품 사업에서 얻는 수익이다.


싱가포르 항공 승무원이었던 그는 지난 1994년 비즈니스석 승객 인도네시아 재벌 누르디안 쿠아카와 만나 결혼에 골인했다.


슬하에 아들(21)과 딸(17)을 뒀지만 결혼 15년 만인 지난 2011년 두 사람은 이혼했다. 당시 전 남편에게 다달이 약 2억 7000만 원 이상을 지급할 것을 요구했으나 얼마를 받기로 했는지는 자세히 알려지지 않았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제이미 추아 인스타그램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오지환·박해민 향한 선동열 감독의 심정 "부담스럽다"
  2. 2. [강명호의 줌인!] 폴란드 미녀의 '화끈한 탈의'..."폴란드 스타일?!"
  3. 3. 구하라, 강남 건물주? 임대료·월세만 수천만 원
  4. 4. [APBC] 이번 대회 최고소득, 일본·대만전 필승카드 생겼다
  5. 5. '강력한 두 주먹의 만남' 마동석X오승환, 훈훈한 미소
  6. 6. 이민웅, 한혜연과 열애설 터지자 분노한 사연
  7. 7. [지랭크] 11월 셋재주 온라인게임 순위, '배틀그라운드' 2주 연속 1위...오버워치도 2위로
  8. 8. [할리웃톡]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22세 금발 모델과 데이트 '포착'
  9. 9. [SS포토]5회초 추가 득점 올리는 일본의 적시타(일본-대만)
  10. 10. [APBC] "우승 그리고 MLB" 김하성의 말하는대로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라인 좋네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