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급통신] 생방송 중 가위로 치마 자른 男 진행자
  • 입력 2017-09-13 06:50
  • 수정 2017-09-13 06: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스페인의 한 TV 진행자가 생방송 도중 함께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여성 출연진 치마를 가위로 잘라서 물의를 빚고 있다.  


지난 11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스페인 국영방송사에서 쇼를 진행하는 동안 한 사회자가 출연자의 치마를 자르는 영상을 공개했다. 


해당 영상에서 사회자는 이전에 자신의 바지를 자른 것에 대한 복수라며 상대의 검은색 드레스를 싹둑 잘라냈다. 


당황한 이 여성은 황급히 치마를 가렸다. 방송 이후 이 장면이 논란이 되자 해당 방송국은 '공동 진행자들 사이에 벌인 우스갯 행동'이었다며 사과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유튜브 캡처

추천

6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차이나톡] 성룡 사생 딸, 동성 친구와 포옹…'성 정체성 논란' 재점화
  2. 2. '양신' 양준혁, 10억 대 사기 피해…사업가 기소
  3. 3. 홍성흔, 샌디에이고서 계약 제시 "꿈에 한 발 다가섰다"
  4. 4. 이승환 "이명박 前 대통령, 내 돈을 가져갔다" 돌직구 발언
  5. 5. [알림]본사 홈페이지에서 보도한 홍가혜씨 관련 내용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
  6. 6. '아들과 함께' 장신영♥강경준 과거 야구장 데이트 포착
  7. 7. 박수칠 때 떠난 이재명, 시청자들의 점수는요!
  8. 8. '달콤한 원수' 박은혜, 이보희에 '가짜 딸' 진실 알렸다 (종합)
  9. 9. [SS인터뷰①]'섬총사' 박상혁 PD "김희선, 처음에 도망갈 줄 알았다"
  10. 10. '복싱광' 리오 퍼디낸드, 38세 나이로 프로 복서에 도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강조하는 곳이..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