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스틴 카일라 몸매 지적 논란…살 찐 게 죄?
  • 입력 2017-09-13 06:00
  • 수정 2017-09-13 0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그룹 프리스틴 멤버 카일라의 몸매를 지적하는 댓글이 이어지자 팬들이 단단히 뿔났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프리스틴 카일라 살 문제'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요즘 일각에서는 카일라의 캡처 사진을 공유하며 '여성 그룹이 관리를 안한다'고 몸매에 대한 비판이 이어져 빈축을 사고 있다.


이에 대해 팬들은 불쾌감을 드러냈다. 한 네티즌은 '마른 여자 아이돌보다 새로운 모습이 괜찮다'며 '아이돌이라고 꼭 마르고 뚱뚱하면 안 된다는 고정관념을 버려라'고 말했다.


이어 '아이돌은 춤추고 노래하는 직업인데 몸매랑 얼굴을 판단 하냐'면서 '못생기고 뚱뚱하면 노래와 춤에 재능이 있어도 하지 말란 거냐'고 덧붙였다.


한편, 카일라는 미국인 아버지와 한국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난 혼혈인 멤버다. 올해 17살 팀의 막내로 그룹에서 랩을 맡고 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플레디스 제공, SBS MTV 방송화면 캡처

추천

7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차이나톡] 성룡 사생 딸, 동성 친구와 포옹…'성 정체성 논란' 재점화
  2. 2. '양신' 양준혁, 10억 대 사기 피해…사업가 기소
  3. 3. 홍성흔, 샌디에이고서 계약 제시 "꿈에 한 발 다가섰다"
  4. 4. 이승환 "이명박 前 대통령, 내 돈을 가져갔다" 돌직구 발언
  5. 5. [알림]본사 홈페이지에서 보도한 홍가혜씨 관련 내용에 대하여 알려드립니다.
  6. 6. '아들과 함께' 장신영♥강경준 과거 야구장 데이트 포착
  7. 7. 박수칠 때 떠난 이재명, 시청자들의 점수는요!
  8. 8. '달콤한 원수' 박은혜, 이보희에 '가짜 딸' 진실 알렸다 (종합)
  9. 9. [SS인터뷰①]'섬총사' 박상혁 PD "김희선, 처음에 도망갈 줄 알았다"
  10. 10. '복싱광' 리오 퍼디낸드, 38세 나이로 프로 복서에 도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강조하는 곳이..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