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소가 닮았어" 효연X써니, 호주에서 여유 만끽
  • 입력 2017-09-13 15:51
  • 수정 2017-09-13 15:5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신혜연기자]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효연과 써니가 호주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보냈다.


효연은 13일 오후 자신의 웨이보에 "써니와 함께 행복한 시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에는 효연과 써니가 야외 테라스에서 와인을 마시며 한가로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카메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깜찍한 고양이로 변신, 귀여운 매력을 드러냈다.


카메라를 향해 밝은 미소를 지으며 훈훈한 분위기를 드러냈다. 성숙미가 물씬 풍기는 두 사람의 모습도 인상적이다.

한편, 데뷔 10주년을 맞이한 소녀시대는 신곡 '홀리데이'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heilie@sportsseoul.com


사진 | 효연 웨이보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역시 '섹시 아이콘' 제시, 공연장서 선보인 다 벗은 듯한 '누드톤' 패션
  2. 2. [SS쇼캠] H.U.B 루이, 아육대에 뜬 글래머 여신
  3. 3. [SNS핫스타] '먹방 유튜버' 김나름 "제 콘텐츠로 에너지 드리고 싶어요"
  4. 4. 'JYP 계약해지' 전소미, 발표 전날 SNS에 의미심장 글 "가장 어두운 밤"
  5. 5. [이주상의 e파인더]비키니 미녀들이 한낮에 태양을 즐기는 방법은?
  6. 6. 이 민낯 실화?…구혜선, 잡티 하나 없는 미모 공개
  7. 7. 손흥민 아낄 여유가 없다…김학범호, 100% 전력 '조기 가동'
  8. 8. [SS쇼캠] 프리스틴(PRISTIN), 눈부신 각선미로 '시선 강탈'
  9. 9. 유재명, 10월 결혼한다…띠동갑 연극배우와 5년 열애 결실
  10. 10. [자카르타AG] 아시안게임 달구는 태극전사 미녀열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탭탭판타지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