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비 "내 목표는 카타르 대표팀 감독 되는 것"
  • 입력 2017-10-12 18:08
  • 수정 2017-10-12 18: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 인턴기자] 사비 에르난데스(37·알 사드)가 카타르 국가대표팀 감독직을 원한다고 밝혔다.


사비는 10일(한국시간) 스페인 언론 '마르카'와 인터뷰에서 카타르 대표팀의 지휘봉을 잡는 것이 자신의 목표라고 밝혔다.


카타르 스타스리그의 알 사드에서 뛰고 있는 사비는 "나는 카타르 축구의 발전을 위해 이곳에 왔다. 카타르 대표팀을 지도해 세계 무대에서 경쟁력을 갖추게 하는 것이 내 목표다"라고 전했다.


그는 "나는 이미 카타르 선수과 축구 환경에 대해서 알고 있다는 점에서 감독으로서 이점이 있다. 또한 지도자로서 경험을 필요로 하는 나에게도 카타르 대표팀의 감독이 되는 것은 좋은 일이 될 것이다"라며 의욕을 드러냈다.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에 실패한 카타르는 현재 스페인 출신 펠릭스 산체스 임시 감독 체제로 팀을 운영하며 새 감독을 물색하고 있다.


지난 1998년 바르셀로나 성인 팀에서 데뷔한 후 줄곧 바르셀로나에서만 뛰며 전설의 칭호를 얻은 그는 2015년 5월 카타르의 알 사드로 깜짝 이적하며 세계를 놀라게 했다. 현재 오는 16일 개막하는 알 사드에서의 세 번째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사비 에르난데스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시집 안 보내나?"…김정미 껄끄러운 북한 감독의 '황당 발언'
  2. 2. "이 몸매, 판타스틱"…한혜진, 모두를 놀래킨 톱모델의 위엄(ft.복근)
  3. 3. 정보석, 부상 정도는? '뇌출혈 검사도 진행'
  4. 4. 12월 둘째주 온라인게임 순위...'배틀그라운드' 점유율 벌이며 1위, '한게임 로우바둑이' 가파른 상승세
  5. 5. [SNS핫스타] "다양한 색깔의 '연두콩'으로 소통하고 싶어요"
  6. 6. '런닝맨' 경수진X강한나, 불타는 승부욕…이광수 최종 우승 (종합)
  7. 7. 예은, SNS에 섬뜩한 일화 공개…"포르쉐 탄 男에 봉변 당할 뻔"
  8. 8. 이상호 기자, 영화 '김광석' 방송금지 가처분 앞두고 심경 고백 (전문)
  9. 9. '미우새' 배기성, 12세 연하 신부 공개…박수홍, "정말 부럽다"
  10. 10. [리와人드] 2002년, 혜성처럼 등장한 '쿠키' 송종국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표정은 귀여운데 자세는 야시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