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비 "내 목표는 카타르 대표팀 감독 되는 것"
  • 입력 2017-10-12 18:08
  • 수정 2017-10-12 18:08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 인턴기자] 사비 에르난데스(37·알 사드)가 카타르 국가대표팀 감독직을 원한다고 밝혔다.


사비는 10일(한국시간) 스페인 언론 '마르카'와 인터뷰에서 카타르 대표팀의 지휘봉을 잡는 것이 자신의 목표라고 밝혔다.


카타르 스타스리그의 알 사드에서 뛰고 있는 사비는 "나는 카타르 축구의 발전을 위해 이곳에 왔다. 카타르 대표팀을 지도해 세계 무대에서 경쟁력을 갖추게 하는 것이 내 목표다"라고 전했다.


그는 "나는 이미 카타르 선수과 축구 환경에 대해서 알고 있다는 점에서 감독으로서 이점이 있다. 또한 지도자로서 경험을 필요로 하는 나에게도 카타르 대표팀의 감독이 되는 것은 좋은 일이 될 것이다"라며 의욕을 드러냈다.


2018 러시아 월드컵 본선 진출에 실패한 카타르는 현재 스페인 출신 펠릭스 산체스 임시 감독 체제로 팀을 운영하며 새 감독을 물색하고 있다.


지난 1998년 바르셀로나 성인 팀에서 데뷔한 후 줄곧 바르셀로나에서만 뛰며 전설의 칭호를 얻은 그는 2015년 5월 카타르의 알 사드로 깜짝 이적하며 세계를 놀라게 했다. 현재 오는 16일 개막하는 알 사드에서의 세 번째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사비 에르난데스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현아, 핫팬츠로 뽐낸 '섹시+잔망' 美 (ft.각선미)
  2. 2. [스타g] '골프 여신'에 도전하는 피트니스 모델 이연화
  3. 3. 우주소녀 멤버, 무대 위 벌레 공격에 '화들짝'
  4. 4. 조재현, 미투 추가 폭로…여배우 A씨 "16년 전 화장실서 성폭행"
  5. 5. '미투' 조재현 아들 조수훈, 인스타그램 GO에 네티즌들 '갑론을박'
  6. 6. [김동진의 러시아 이야기]끈끈했던 로스토프를 추억하며, 멕시코전은 '머리 박고' 뛰어라
  7. 7. '중학생 성희롱에 욕설까지'…디스코팡팡 DJ 2명, 불구속 입건
  8. 8. [SS스타일] "무더위가 성큼" 미리 준비하는 바캉스 스윔웨어
  9. 9. [이주상의 e파인더]약학박사 피트니스 모델 김소연, '이젠 패션모델도 접수할래요~'
  10. 10. [SS쇼캠] '청순 벗고 섹시' 민서 "노출 의상 소화하려고 노력했다" (민서 쇼케이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