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이슈] 서신애의 파격 노출, 문제 삼을 이유 없다
  • 입력 2017-10-13 09:11
  • 수정 2017-10-13 09:1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 인턴기자] 배우 서신애가 때아닌 복장 논란에 휩싸였다.


12일 서신애는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 전당에서 진행된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BIFF) 레드카펫 행사에 과감한 노출이 눈에 띄는 흰색 드레스를 입고 등장했다.


영화제나 시상식에서 여성 배우의 파격적인 노출은 보기 힘든 일은 아니다. 다만 그중 드레스의 노출 정도가 일반적으로 용인되는 범위를 벗어났다고 여겨질 정도로 지나쳤고, 그래서 그 자체로 논란이 됐던 사례는 몇 차례 있었다.


MBC 드라마 '지붕 뚫고 하이킥' 등에서 큰 사랑을 받으면서 아역 배우의 이미지가 대중의 뇌리에 강하게 박혀있는 서신애를 둘러싼 일각의 반응은 조금 다르다.


"애한테 뭘 입히는 거냐"라는 비판부터 아역 배우 이미지 탈피를 목적으로 한 무리수라는 글까지 조금 다른 비판 여론이 고개를 들고 있다. 비슷한 뉘앙스의 기사들도 심심치 않게 눈에 띈다. 서신애 측조차 "이렇게 뜨거운 반응이 따라올 줄 몰랐다"고 전할 정도다.


서신애를 둘러싼 때아닌 논란은 단순히 아역 배우로 익숙한 여성 배우가 노출이 있는 드레스를 입었다는 이유로 일어난 것 같아 아쉽다. 아역 배우 출신이라 할지라도 성인인 배우라면 다른 성인 배우를 대할 때와 다른 잣대를 댈 이유가 없다.


"꼭 노출을 해야 성인 배우가 되는 것인가"라는 비판을 바꿔 말하면, 성인 배우가 원하는 옷을 입은 게 무슨 잘못이 있는 것일까.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현아, 핫팬츠로 뽐낸 '섹시+잔망' 美 (ft.각선미)
  2. 2. [스타g] '골프 여신'에 도전하는 피트니스 모델 이연화
  3. 3. 우주소녀 멤버, 무대 위 벌레 공격에 '화들짝'
  4. 4. 조재현, 미투 추가 폭로…여배우 A씨 "16년 전 화장실서 성폭행"
  5. 5. '미투' 조재현 아들 조수훈, 인스타그램 GO에 네티즌들 '갑론을박'
  6. 6. [김동진의 러시아 이야기]끈끈했던 로스토프를 추억하며, 멕시코전은 '머리 박고' 뛰어라
  7. 7. '중학생 성희롱에 욕설까지'…디스코팡팡 DJ 2명, 불구속 입건
  8. 8. [SS스타일] "무더위가 성큼" 미리 준비하는 바캉스 스윔웨어
  9. 9. [이주상의 e파인더]약학박사 피트니스 모델 김소연, '이젠 패션모델도 접수할래요~'
  10. 10. [SS쇼캠] '청순 벗고 섹시' 민서 "노출 의상 소화하려고 노력했다" (민서 쇼케이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