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 번째 음주운전' 길, 1심서 징역 6개월·집행유예 2년
  • 입력 2017-10-13 15:25
  • 수정 2017-10-13 15:25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 인턴기자] 가수 길(40)이 음주운전으로 집행유예 선고를 받았다.


13일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4단독(조광국 판사)은 음주운전 혐의(도로교통법 위반)로 불구속 기소된 길에 대해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 사회봉사 80시간을 선고했다.


길은 첫 공판에서 검찰로부터 징역 8개월을 구형받았지만, 1심 판결 결과 실형은 면하게 됐다.


그는 지난 6월 28일 오전 서울 용산구 이태원에서 2km 정도 운전을 했다가 음주운전 혐의로 적발됐다. 경찰에 따르면 당시 그의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 취소 수준인 0.172%였다.


한편, 길은 지난 2004, 2014년에도 음주운전으로 적발된 바 있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스포츠서울DB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동호 前부인, 악플러에 분노 "아들 건드리면 가만히 있지 않을 것"[SS이슈]
  2. 2. 정가은, 교통사고 인증샷으로 또 구설수…네티즌 '갑론을박'
  3. 3. 김사랑, 순백의 드레스로 뽐낸 '고혹+섹시美'[★SNS]
  4. 4. '마이웨이' 나한일 "유혜영과 옥중 이혼…모두 내 탓"
  5. 5. 국보급 센터 박지수 자괴감과 사투 펼친 WNBA [추석특집 ①]
  6. 6. '셋째 임신' 선예, 네티즌 "다둥이 맘 축하"VS"책임감 아쉬워"
  7. 7. '암수살인' 측 "배려 부족해 죄송…유가족과 충분히 소통할 것"
  8. 8. '아는형님' 이만기 "강호동, '얼라'라 생각했는데 잡아보니 달랐다"
  9. 9. '퇴장' 호날두 1경기 징계로 그치나...맨유와의 챔피언스리그 3차전 맞대결 기대
  10. 10. 황의조, 2경기 연속 결승포 폭발…감바 오사카 '강등권 탈출'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