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최태원 코치 등 11명 방출
  • 입력 2017-10-13 16:41
  • 수정 2017-10-13 16: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박수치는 이상군 감독 \'어제의 아픔은 잊고\'[SS포토]

2017프로야구 한화이글스와 SK와이번스의 경기가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가운데 한화 이상군 감독이 최태원코치와 함께 경기를 지켜보며 박수를 치고 있다. 강영조기자kanjo@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장강훈기자] 한화가 코칭스태프를 대거 방출했다. 코치진 이동이 본격화되는 시점이라 발빠르게 재계약 불가 방침을 통보해 길을 열어준 것으로 풀이된다.

한화는 13일 최태원 수석코치를 포함해 나가시마 테루시, 이철성, 양용모, 윤재국 등 1군 코칭스태프 5명에게 재계약을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퓨처스에서 고생한 임수민, 전대영, 김응국, 신경현, 박영태, 권영호 코치도 방출했다. 올시즌 1, 2군을 합해 22명이던 코치 중 11명이 팀을 나갔다. 2군 타격코치로 활동하던 김성래 코치의 이적설까지 제기돼 사실상 코칭스태프를 전면 재개편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눈길을 모은 점은 지난 5월부터 수석코치로 이상군 감독대행과 함께 팀을 이끌던 최태원 코치가 팀을 떠났다는 점이다. 자연스럽게 차기 감독 후보군에서 이 감독대행이 배제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구단측은 “모든 가능성을 열어놓고 심사숙고 중이다. 빠른 시일 내에 결정해 발표할 것”이라며 뚜렷한 입장을 표명하지 않았다.

구단 관계자는 “새 감독이 선임되면 자연스럽게 새 판을 짜지 않겠는가. LG를 비롯해 포스트시즌에서 탈락한 팀도 코칭스태프 보강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그동안 고생한 코치들의 신변을 빨리 정리하는게 예의라고 생각했다. 팀에서 헌신한 코치들이 빨리 새 직장을 찾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zzang@sportsseoul.com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동호 前부인, 악플러에 분노 "아들 건드리면 가만히 있지 않을 것"[SS이슈]
  2. 2. 정가은, 교통사고 인증샷으로 또 구설수…네티즌 '갑론을박'
  3. 3. 김사랑, 순백의 드레스로 뽐낸 '고혹+섹시美'[★SNS]
  4. 4. '마이웨이' 나한일 "유혜영과 옥중 이혼…모두 내 탓"
  5. 5. 국보급 센터 박지수 자괴감과 사투 펼친 WNBA [추석특집 ①]
  6. 6. '셋째 임신' 선예, 네티즌 "다둥이 맘 축하"VS"책임감 아쉬워"
  7. 7. '암수살인' 측 "배려 부족해 죄송…유가족과 충분히 소통할 것"
  8. 8. '아는형님' 이만기 "강호동, '얼라'라 생각했는데 잡아보니 달랐다"
  9. 9. '퇴장' 호날두 1경기 징계로 그치나...맨유와의 챔피언스리그 3차전 맞대결 기대
  10. 10. 황의조, 2경기 연속 결승포 폭발…감바 오사카 '강등권 탈출'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