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형수술만 50번" 안젤리나 졸리가 되고픈 19세 이란 여성
  • 입력 2017-12-08 06:00
  • 수정 2017-12-08 0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의 얼굴을 닮고 싶어 무려 50번의 성형수술을 감행한 여성이 화제다.


최근 영국 언론 '데일리 메일'은 "졸리를 우상으로 생각하는 여성 팬이 그 모습을 닮기 위해 50번의 성형수술을 했다"고 보도했다. 그 주인공은 이란 테헤란에 거주하는 19세 소녀 사하르 타바다.


보도에 따르면 사하르는 졸리의 몸매도 따라 하기 위해 40kg의 몸무게를 유지하려고 수개월간 노력했다. 또한 일부 사람들은 그가 성형 외에 엄청난 메이크업 기술과 보철물로 졸리의 외모를 따라 한 것이라는 주장을 제기했다고도 전했다.


사하르가 공개한 사진들은 성형 전과 달리 한껏 두꺼워진 입술과 높아진 콧대를 자랑했다. 하지만 수십 차례 성형의 흔적으로 인해 인위적인 느낌을 가득 풍겼다.


이 모습을 본 일부 네티즌들은 사하라의 SNS에 댓글로 "사람이 아닌 좀비 같다", "미라 같다"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사하르 타바 인스타그램

추천

1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몸매 끝판왕' 아이돌의 레전드급 직캠 화제
  2. 2. 최초로 '맥심' 모델 된 미모의 기상캐스터 화제
  3. 3. 초통령으로 불린 여고생이 흔한 수학여행 중 보인 아름다운 자태
  4. 4. [연예가 레이더]과거 흔적 지우고 싶은 신예A와 톱스타 놀이에 빠진 신예C 外
  5. 5. [SS이슈]수지의 선한 영향력, 안타까운 스튜디오의 피해
  6. 6. 고준희, 사이판서 뽐낸 완벽한 보디라인
  7. 7. '돌아온 피겨 퀸' 김연아, 4년 만의 귀환 "감회 새롭고, 즐거웠다"(화보)
  8. 8. 황선홍~이동국~곽태휘~권창훈, 월드컵 직전 '비운의 부상' 스타들은?
  9. 9. 홍콩 액션스타 이연걸, 노쇠해진 모습 보니…
  10. 10. [신태용호 출정식]'20세 신예' 이승우에게 월드컵은 "이거실화냐" 外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