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형수술만 50번" 안젤리나 졸리가 되고픈 19세 이란 여성
  • 입력 2017-12-08 06:00
  • 수정 2017-12-08 06:0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할리우드 배우 안젤리나 졸리의 얼굴을 닮고 싶어 무려 50번의 성형수술을 감행한 여성이 화제다.


최근 영국 언론 '데일리 메일'은 "졸리를 우상으로 생각하는 여성 팬이 그 모습을 닮기 위해 50번의 성형수술을 했다"고 보도했다. 그 주인공은 이란 테헤란에 거주하는 19세 소녀 사하르 타바다.


보도에 따르면 사하르는 졸리의 몸매도 따라 하기 위해 40kg의 몸무게를 유지하려고 수개월간 노력했다. 또한 일부 사람들은 그가 성형 외에 엄청난 메이크업 기술과 보철물로 졸리의 외모를 따라 한 것이라는 주장을 제기했다고도 전했다.


사하르가 공개한 사진들은 성형 전과 달리 한껏 두꺼워진 입술과 높아진 콧대를 자랑했다. 하지만 수십 차례 성형의 흔적으로 인해 인위적인 느낌을 가득 풍겼다.


이 모습을 본 일부 네티즌들은 사하라의 SNS에 댓글로 "사람이 아닌 좀비 같다", "미라 같다"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사하르 타바 인스타그램

추천

1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개그여신 이한별, '피트니스 여신에서 트로트 여신으로~'[이주상의 e파인더]
  2. 2. 김세희 아나운서, 밀착 테니스복으로 뽐낸 '건강美'
  3. 3. 'K리그 여신' 정순주 아나, 오프숄더→비키니에도 굴욕無 몸매
  4. 4. '마이웨이' 이광기 "세상 떠난 7세 아들, 보험금 못 쓰겠더라…전액 기부"
  5. 5. 걸그룹→대학생…'청순 민낯' 뽐낸 원더걸스 출신 혜림
  6. 6. 크리스탈 닮아 주목받는 태국 뷰튜버의 미모
  7. 7. 롯데, 18대 감독으로 양상문 LG 단장 선임
  8. 8. 6차전 출격 류현진, 변수 극복하면 월드시리즈 문 연다
  9. 9. 양지원, 배우 조정석과 염문설 해명 "사실무근…소설 같은 내용"
  10. 10. 배우출신 머슬마니아 3관왕 김유림, 11월에 연극 '사법살인59 : 죽산 조봉암'에 출연해요~[이주상의 e파인더]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