北 정일관, 2017 E-1 챔피언십 유일한 유럽파
  • 입력 2017-12-07 17:38
  • 수정 2017-12-07 17:38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 인턴기자] 북한이 유럽파 정일관(25·FC루체른)을 앞세워 2017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 우승에 도전한다.


북한 축구대표팀은 오는 9일 오후 7시 15분 일본 도쿄 아지노모토 스타디움에서 개최국 일본과 첫 경기를 치른다.


대회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된 명단에서 가장 눈에 띄는 선수는 공격수 정일관이다. 정일관은 이번 대회 유일한 유럽파다.


E-1 챔피언십은 국제축구연맹(FIFA)이 주관하지 않으며, A매치 기간에 열리는 대회가 아니기에 참가국은 선수 명단을 차출이 힘든 유럽파나 중동파를 제외한 동아시아 리그에서 뛰는 선수로 구성하는 것이 일반적이다.


북한의 유망주 한광성(19·페루자) 역시 이런 이유로 소집되지 않았으나, 북한은 루체른과 조율을 통해 정일관을 소집했다. 북한은 지난 2013년 대회에도 스위스 리그에서 뛰던 박광룡을 소집한 바 있다.


그는 지난 6월 스위스 1부 리그 루체른으로 이적해 2017~2018시즌 리그 4경기에 출전해 1골을 기록하고 있다.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파리그 무대에도 모습을 드러냈다. 북한 대표팀에서는 핵심 공격수로 활약하고 있다.


북한은 이외에도 세 명의 재일교포 출신 J리거 김성기(29·마치다 젤비아) 안병준(27·로아소 구마모토) 리영직(26·카마타마레 사누키)까지 총 네 명의 해외파로 선수단을 꾸렸다.


한편, 북한과 한국의 맞대결은 오는 12일 오후 4시 30분 펼쳐진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FC루체른 SNS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테이, 소속사 대표 사망 심경 "끌어안지 못한 현실 속상" (전문)
  2. 2. "시집 안 보내나?"…김정미 껄끄러운 북한 감독의 '황당 발언'
  3. 3. "이 몸매, 판타스틱"…한혜진, 모두를 놀래킨 톱모델의 위엄(ft.복근)
  4. 4. 정보석, 부상 정도는? '뇌출혈 검사도 진행'
  5. 5. 12월 둘째주 온라인게임 순위...'배틀그라운드' 점유율 벌이며 1위, '한게임 로우바둑이' 가파른 상승세
  6. 6. [SNS핫스타] "다양한 색깔의 '연두콩'으로 소통하고 싶어요"
  7. 7. '런닝맨' 경수진X강한나, 불타는 승부욕…이광수 최종 우승 (종합)
  8. 8. 이상호 기자, 영화 '김광석' 방송금지 가처분 앞두고 심경 고백 (전문)
  9. 9. 예은, SNS에 섬뜩한 일화 공개…"포르쉐 탄 男에 봉변 당할 뻔"
  10. 10. '미우새' 배기성, 12세 연하 신부 공개…박수홍, "정말 부럽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표정은 귀여운데 자세는 야시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