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배우 폭행' 김기덕, 벌금 500만 원 약식 기소...명예훼손은 무혐의
  • 입력 2017-12-07 17:44
  • 수정 2017-12-07 17:44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 인턴기자] 김기덕 감독이 여배우 A 씨를 폭행한 혐의에 대해 약식기소됐다.


7일 오후 서울중앙지검 형사 6부는 김기덕이 영화에 출연한 A 씨를 폭행한 혐의에 대해 벌금 500만 원에 약식기소했다.


이와 함께 강요, 강체추행치상 명예훼손 혐의에 대하여는 증거 불충분으로 혐의 없음 불기소 처분을 했다. 모욕 혐의는 고소기간이 지나 공소권 없음으로 불기소 결정하게 됐다.


앞서 김기덕 감독은 지난 2013년 영화 '뫼비우스' 촬영 현장에서 40대 여배우 A 씨의 뺨을 두 차례 때리는 등 폭행하고 베드신 촬영까지 강요한 혐의로 지난 8월 피소당했다. 이에 김기덕은 검찰 조사에서 때린 사실은 인정하면서도 고의는 아니라고 입장을 밝힌 바 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차이나톡] "카페·길거리·숙소까지" 김태희♥비 부부, 日 여행 목격
  2. 2. [SS이슈]'잇따르는 미투' 톱배우 A·B·C 사면초가…실명공개 초읽기
  3. 3. '이윤택 내부 고발' 오동식 "배우 조민기 '성추행 논란', 묵살 안 했다"
  4. 4. 네덜란드 빙속 대표, 뒤풀이 장소에서 상패 던져 논란
  5. 5. 러시아 언론 "안현수, 러시아·한국서 코치 제안 받았다"
  6. 6. 배우 차명욱, 등산 중 심장마비로 별세...향년 47세
  7. 7. [SS차이나톡] "그시절 우리가 좋아했던 소녀" 왕조현, 다시 보는 리즈
  8. 8. [2018평창]쇼트트랙 아쉬운 협업 플레이,날아간 두 개의 금메달
  9. 9. 오동식 배우, 알고 보니 가해자? 표창원이 응원했었는데…
  10. 10. 쇼트트랙 중계 화면에 포착된 이병헌-이민정 부부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