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웃톡] 킴 카다시안, 몸매 자랑하려다 조롱당했다 (ft. 주방)
  • 입력 2018-01-11 16:05
  • 수정 2018-01-11 16:05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 인턴기자] 할리우드 모델 킴 카다시안(38)이 몸매를 자랑하려다 도리어 조롱당하고 말았다.


11일(한국 시간) 영국 매체 메트로는 '카다시안이 팬들에게 조롱당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카다시안은 지난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한 장의 사진과 함께 다이어트 제품을 홍보하는 글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카다시안은 흰색 이너웨어와 탱크톱만 입은 채 주방에 서서 셰이크를 마시고 있다. 잘록한 허리와 비현실적인 골반으로 몸매에 눈길을 사로잡게 했지만, 예상치 못한 곳에서 비웃음 당했다. 사진 배경으로 보인 주방이 음침하고 지저분하다고 느낀 네티즌들이 이를 지적하기 시작한 것.


네티즌들은 이 게시물에 "그 지저분한 바닥에 어떻게 발을 올리고 서있냐", "스테인리스로 뒤덮인 주방은 마치 감옥 같다", "이토록 음침한 주방은 처음 본다" 등의 댓글을 남겼다.


한편, 카다시안은 가수 카니예 웨스트와 지난 2014년 결혼해 슬하에 두 자녀를 두었으며 대리모를 통해 이달 출산을 앞두고 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킴 카다시안 SNS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조수애, 임신설 해명 "아파서 입원한 것...5개월 NO"[★SNS]
  2. 2. "Love♥" 장미인애, SNS에 남자친구 존재 공개[★SNS]
  3. 3. "성형수술 비용만 1억 4000만 원"…英 모델, 남다른 볼륨 몸매
  4. 4. 기성용, 부상 후 첫 팀훈련 소화…16강전 복귀 사실상 확정
  5. 5. 흘러내리는 상의 붙잡고 환한 웃음 짓는 DJ 소다
  6. 6. 김동성, 친모 살인 청부 교사와 내연 의혹→해명…진실공방 'ing' (종합)
  7. 7. '골목식당' 피자집 "방송 후회 NO, 고객과 소통 못해 아쉬워"(전문)
  8. 8. 또? 레깅스만 입으면 대박 난다는 손나은 [SS영상]
  9. 9. '두 아이 엄마 맞아?' 가희, 발리에서 뽐낸 명품 '각선美'
  10. 10. '핸들 꺾고 뒷목 잡고'…박정태, 버스 음주 난동 당시 CCTV 공개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