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영장부터 정원까지'…쿠티뉴의 으리으리한 바르셀로나 하우스
  • 입력 2018-01-12 09:43
  • 수정 2018-01-12 09:44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병학 인턴기자] 스페인 바르셀로나로 거처를 옮긴 필리페 쿠티뉴(25)가 살게 될 집은 어떨까.


쿠티뉴는 7일(한국시간) 부로 바르셀로나 구단의 일원이 됐다. 보도에 따르면 이적료는 1억 4200만 파운드(한화 약 2049억 원)이고 주급은 적어도 15만 파운드(한화 약 2억 1700만 원) 이상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금액도 금액이지만 앞으로 쿠티뉴가 바르셀로나에서 살게 될 으리으리한 집 때문에 한 번 더 주목을 받고 있다. 이 집은 전에 세스크 파브레가스가 살았던 집으로 과거 리버풀에서 함께 뛰었던 루이스 수아레스가 손수 알아봐 주고 대신 계약을 진행해준 것으로 전해진다.


750평에 육박하는 이 집은 뛰어난 장관을 자랑한다. 체육관, 수영장은 물론 드넓은 정원도 가지고 있다. 창문이 많아서 스페인의 따사로운 햇살도 마음껏 느낄 수 있다.


바르셀로나 홈구장 누캄프와 고작 20km 떨어져 있고 리오넬 메시와 수아레스가 근처에서 살고 있기 때문에 낯선 환경에 적응하기도 쉬운 조건이다.


더할 나위 없다. 계약을 마친 쿠티뉴는 벌써 부인 아이네 쿠티뉴와 사랑스러운 딸 마리아, 아들 필리페 주니어와 함께 이 집에서 행복한 생활을 꿈꾸고 있다.


wwwqo2@sportsseoul.com


사진ㅣ쿠티뉴·다니엘라 세만 인스타그램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월드컵]현지서 생생한 소식 전하는 미모의 韓 아나운서 장예원
  2. 2. [이주상의 e파인더]'5대 월드컵 미녀' 신새롬, "독일한테 이겨 16강으로!"
  3. 3. 몰라보게 예뻐진 '투애니원 출신' 공민지 근황
  4. 4. 블랙핑크 공연 갑자기 중단시킨 롯데면세점 사과문
  5. 5. [★SNS] '의리의 달샤벳' 가은 결혼식에 전·현 멤버 총출동
  6. 6. 박지성 해설위원, 멕시코전 중계 후 눈물 "많이 속상하고 미안해"
  7. 7. [월드컵] '독수리 세리머니' 스위스 선수들 징계받을 듯…FIFA 조사
  8. 8. 스웨덴전 이어…만회 못한 장현수-김민우의 잔혹한 월드컵
  9. 9. '은메달 신화' 눈치보다 뒤늦게 징계 내린 컬링연맹…김민정-김경두 재심 결정
  10. 10. 이영표X이광용 콤비 通했다…KBS, 한국-멕시코전 시청률 1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