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본부장, 런던서 모친상…축구협회 "경위 파악 중"
  • 입력 2018-01-12 15:02
  • 수정 2018-01-12 15: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박지성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지난 2014년 5월14일 수원시 박지성 축구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역 은퇴를 발표한 가운데 모친 장명자씨도 참석해 눈물을 흘리고 있다. 수원 |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박지성(36)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모친상을 당했다.

대한축구협회에 관계자는 12일 “박지성 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오늘 새벽 영국 런던 현지에서 돌아가셨다”며 “자세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으며, 박 본부장 측의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라고 밝혔다. 교통사고를 당한 장 씨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지성 본부장은 지난해 11월8일 축구협회 인원진 인사 과정에서 유소년 축구 장기발전 계획을 수립할 유스전략본부 최고 책임자로 발탁됐다. 영국 런던에서 생활하고 있는 박 본부장은 지난달 귀국해 업무를 파악한 뒤 다시 런던으로 돌아갔다.
purin@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월드컵]현지서 생생한 소식 전하는 미모의 韓 아나운서 장예원
  2. 2. [이주상의 e파인더]'5대 월드컵 미녀' 신새롬, "독일한테 이겨 16강으로!"
  3. 3. 몰라보게 예뻐진 '투애니원 출신' 공민지 근황
  4. 4. 블랙핑크 공연 갑자기 중단시킨 롯데면세점 사과문
  5. 5. [★SNS] '의리의 달샤벳' 가은 결혼식에 전·현 멤버 총출동
  6. 6. 박지성 해설위원, 멕시코전 중계 후 눈물 "많이 속상하고 미안해"
  7. 7. [월드컵] '독수리 세리머니' 스위스 선수들 징계받을 듯…FIFA 조사
  8. 8. 스웨덴전 이어…만회 못한 장현수-김민우의 잔혹한 월드컵
  9. 9. '은메달 신화' 눈치보다 뒤늦게 징계 내린 컬링연맹…김민정-김경두 재심 결정
  10. 10. 이영표X이광용 콤비 通했다…KBS, 한국-멕시코전 시청률 1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