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본부장, 런던서 모친상…축구협회 "경위 파악 중"
  • 입력 2018-01-12 15:02
  • 수정 2018-01-12 15:4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박지성

박지성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지난 2014년 5월14일 수원시 박지성 축구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역 은퇴를 발표한 가운데 모친 장명자씨도 참석해 눈물을 흘리고 있다. 수원 |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박지성(36) 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이 모친상을 당했다.

대한축구협회에 관계자는 12일 “박지성 본부장의 어머니, 장명자 씨가 오늘 새벽 영국 런던 현지에서 돌아가셨다”며 “자세한 경위를 파악하고 있으며, 박 본부장 측의 연락을 기다리고 있다”라고 밝혔다. 교통사고를 당한 장 씨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나 끝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박지성 본부장은 지난해 11월8일 축구협회 인원진 인사 과정에서 유소년 축구 장기발전 계획을 수립할 유스전략본부 최고 책임자로 발탁됐다. 영국 런던에서 생활하고 있는 박 본부장은 지난달 귀국해 업무를 파악한 뒤 다시 런던으로 돌아갔다.
purin@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청순+단아 외모로 난리 난 최연소 97년생 아나운서
  2. 2. 폭풍 다이어트로 '브이라인' 되찾은 씨엘 근황
  3. 3. 핫딜폰, 갤럭시S9·S8·노트8·노트9 등 온라인 반값 판매
  4. 4. 베스티 출신 유지, 블랙 비키니로 뽐낸 '마네킹 몸매'
  5. 5. 손흥민 바이에른 뮌헨 이적설 말하다 "재계약한 토트넘에서 행복"
  6. 6. 프로필과 10kg 차이 몸무게 현실부정한 이유비 근황
  7. 7. 최형우 4타점+헥터 QS, KIA 한화 꺾고 연승행진
  8. 8. 박진영, 결혼 5년만 아빠 된다 "내년 1월 출산…실감 안 나"(전문)
  9. 9. 선미·청하·태연·아이유, 2018 가요계 강타한 女風 [추석특집]
  10. 10. '놀토' 샤이니 키, 과거 혜리에 번호 딴 사연 "선배라고 까였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