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모친상에 조모상까지…같은 날 비보
  • 입력 2018-01-12 21:46
  • 수정 2018-01-12 21:4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모친상을 당한 박지성(36·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겸 JS 파운데이션 이사장)이 같은 날 조모상까지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축구협회는 박 본부장이 12일 오전(현지시각) 영국 현지에서 모친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박 본부장의 어머니인 장명자 씨는 지난해 영국에서 교통사고를 당해 치료를 받던 중 숨을 거뒀다.


공교롭게도 이날 박 본부장의 조모인 김모(81)씨도 요양병원에서 치료를 받다 세상을 떠난 것으로 전해진다. 김 씨의 빈소는 수원의 한 대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친할머니의 빈소는 박 본부장의 작은 아버지 가족들과 몇몇 조문객들이 지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 본부장의 가족들은 고인을 수원승화원에서 화장한 뒤 용인공원에 모실 계획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빚투논란' 임예진 "父와 왕래 끊겨…해결 위해 노력할것"[직격인터뷰]
  2. 2. 베트남, 스즈키컵 정상 등극…'박항서 매직' 신화가 되다[스즈키컵]
  3. 3. [인사이드하노이]박항서 신화에 뒤집어진 베트남, 광란의 밤 현장을 가다
  4. 4. 행사 무대 도중 컨디션 난조로 쓰러진 설현…소속사 "화약 연기 때문"
  5. 5. '탈아시아급 몸매'로 SNS 뒤흔든 헬스 크리에이터
  6. 6. [스즈키컵 화보]우린 이미 이겼다…베트남 하노이는 축제 중
  7. 7. 김영희, '빚투' 논란 부인→채무 이행→거짓 해명 의혹(종합)
  8. 8. 조정민, 맥심 1월호 화보 비하인드 컷 공개 "기대해주세요"[★SNS]
  9. 9. 美 빌보드, 'SOLO' 제니 독점 인터뷰 공개
  10. 10. 1차전 아꼈던 아인득의 결승포…'박항서 지략' 끝까지 빛났다[스즈키컵]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