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모친상에 조모상까지…같은 날 비보
  • 입력 2018-01-12 21:46
  • 수정 2018-01-12 21:4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모친상을 당한 박지성(36·대한축구협회 유스전략본부장 겸 JS 파운데이션 이사장)이 같은 날 조모상까지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축구협회는 박 본부장이 12일 오전(현지시각) 영국 현지에서 모친상을 당했다고 밝혔다. 박 본부장의 어머니인 장명자 씨는 지난해 영국에서 교통사고를 당해 치료를 받던 중 숨을 거뒀다.


공교롭게도 이날 박 본부장의 조모인 김모(81)씨도 요양병원에서 치료를 받다 세상을 떠난 것으로 전해진다. 김 씨의 빈소는 수원의 한 대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친할머니의 빈소는 박 본부장의 작은 아버지 가족들과 몇몇 조문객들이 지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박 본부장의 가족들은 고인을 수원승화원에서 화장한 뒤 용인공원에 모실 계획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이슈] 첫 녹화 끝난 '아육대', 올해도 잡음은 여전
  2. 2. '손 ♥' 손흥민·포체티노 감독,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 개최 응원
  3. 3. "이런 몸매 가능해?"…클라라, 믿을 수 없는 S라인
  4. 4. [★SNS] 전효성, 오키나와 달군 '몸매 종결자'
  5. 5. 이나영, 출연료 3억 6000만 원 8년째 미지급 피해
  6. 6. 레이첼 그랜트 "스티븐 시걸에 성폭행 당했다" 폭로
  7. 7. '화유기' 장광 교통사고, '화유기' 악재 끝나지 않았나
  8. 8. 30대 단역 여배우, 오피스텔서 돌연사…'마약 투약 의심'
  9. 9. 보노보노 원작자 이가라시 미키오, '개콘' 조별과제 팀에 그림 선물
  10. 10. [SS영상]선수 걷어차고 경고 카드 준 프랑스 주심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야시러운 자세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