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앞두고 화제된 미모의 '모델 출신 자원봉사자'
  • 입력 2018-01-14 07:06
  • 수정 2018-01-14 07: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평창올림픽에 2만여 명의 자원봉사가 모인 가운데 이색 이력을 지닌 한 지원자가 주목을 받고 있다.


오는 2월 열릴 예정인 '세계인의 축제' 2018 평창동계올림픽·패럴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여러 자원봉사자들이 모였다. 그 중 선수촌에서 물리치료사로 근무할 정아윤(24)씨가 이목을 끈다.


정아윤 씨는 현재 '모델 출시 자원봉사자'로 온라인 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국내에서 처음 열리는 동계올림픽을 위해 잠시 본업인 모델 활동을 내려두고 물리치료의 전공을 살리기로 한 것이다.


정씨는 대학에서 물리치료를 전공했다. 약 2년간 병원에서 물리치료사로 일하기도 했다. 그밖에도 노인 심리상담사 1급, 미술 심리상담사 1급 등 자격증도 고루 갖추고 있다. 모델로는 2017 세계평화미홍보대사, 인터넷 쇼핑몰 홍보 등으로 활동했다.


한편,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지난해 7월부터 9월까지 자원봉사자 신청을 받았다. 오는 2월 내·외국인 2만 2400여 명이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다방면으로 도움을 줄 예정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정아윤 인스타그램

추천

4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이슈] 첫 녹화 끝난 '아육대', 올해도 잡음은 여전
  2. 2. '손 ♥' 손흥민·포체티노 감독,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 개최 응원
  3. 3. "이런 몸매 가능해?"…클라라, 믿을 수 없는 S라인
  4. 4. [★SNS] 전효성, 오키나와 달군 '몸매 종결자'
  5. 5. 이나영, 출연료 3억 6000만 원 8년째 미지급 피해
  6. 6. 레이첼 그랜트 "스티븐 시걸에 성폭행 당했다" 폭로
  7. 7. '화유기' 장광 교통사고, '화유기' 악재 끝나지 않았나
  8. 8. 30대 단역 여배우, 오피스텔서 돌연사…'마약 투약 의심'
  9. 9. 보노보노 원작자 이가라시 미키오, '개콘' 조별과제 팀에 그림 선물
  10. 10. [SS영상]선수 걷어차고 경고 카드 준 프랑스 주심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야시러운 자세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