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 앞두고 화제된 미모의 '모델 출신 자원봉사자'
  • 입력 2018-01-14 07:06
  • 수정 2018-01-14 07: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평창올림픽에 2만여 명의 자원봉사가 모인 가운데 이색 이력을 지닌 한 지원자가 주목을 받고 있다.


오는 2월 열릴 예정인 '세계인의 축제' 2018 평창동계올림픽·패럴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여러 자원봉사자들이 모였다. 그 중 선수촌에서 물리치료사로 근무할 정아윤(24)씨가 이목을 끈다.


정아윤 씨는 현재 '모델 출시 자원봉사자'로 온라인 상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국내에서 처음 열리는 동계올림픽을 위해 잠시 본업인 모델 활동을 내려두고 물리치료의 전공을 살리기로 한 것이다.


정씨는 대학에서 물리치료를 전공했다. 약 2년간 병원에서 물리치료사로 일하기도 했다. 그밖에도 노인 심리상담사 1급, 미술 심리상담사 1급 등 자격증도 고루 갖추고 있다. 모델로는 2017 세계평화미홍보대사, 인터넷 쇼핑몰 홍보 등으로 활동했다.


한편,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지난해 7월부터 9월까지 자원봉사자 신청을 받았다. 오는 2월 내·외국인 2만 2400여 명이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다방면으로 도움을 줄 예정이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정아윤 인스타그램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월드컵]현지서 생생한 소식 전하는 미모의 韓 아나운서 장예원
  2. 2. [이주상의 e파인더]'5대 월드컵 미녀' 신새롬, "독일한테 이겨 16강으로!"
  3. 3. 몰라보게 예뻐진 '투애니원 출신' 공민지 근황
  4. 4. 블랙핑크 공연 갑자기 중단시킨 롯데면세점 사과문
  5. 5. [★SNS] '의리의 달샤벳' 가은 결혼식에 전·현 멤버 총출동
  6. 6. 박지성 해설위원, 멕시코전 중계 후 눈물 "많이 속상하고 미안해"
  7. 7. [월드컵] '독수리 세리머니' 스위스 선수들 징계받을 듯…FIFA 조사
  8. 8. 스웨덴전 이어…만회 못한 장현수-김민우의 잔혹한 월드컵
  9. 9. '은메달 신화' 눈치보다 뒤늦게 징계 내린 컬링연맹…김민정-김경두 재심 결정
  10. 10. 이영표X이광용 콤비 通했다…KBS, 한국-멕시코전 시청률 1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