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삼공사, 3-2 접전 끝에 선두 도로공사 격침
  • 입력 2018-01-13 18:45
  • 수정 2018-01-13 18:44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인삼공사

도로공사를 잡은 인삼공사. 제공 | 한국배구연맹

[스포츠서울 정다워 기자]인삼공사가 선두 한국도로공사를 잡는 파란을 일으켰다.

인삼공사는 13일 오후 대전충무체육관에서 열린 도드람 2017~2018 V리그 여자부 4라운드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22-25, 28-26, 25-23, 21-25, 15-13) 승리를 거뒀다. 매 세트 치열한 접전을 벌인 끝에 승점 2점을 챙겼다. 알레나 버그스마는 혼자 56득점을 책임지며 승리의 일등공신이 됐다.

인삼공사의 반격이 예상보다 만만치 않았다. 첫 세트부터 도로공사를 괴롭혔다. 패하기는 했지만 3점 차이에 불과했다. 2세트부터 반격이 시작됐다. 세 번의 듀스까지 가는 상황에서 집중력을 잃지 않았다. 원점을 만든 인삼공사는 기세를 3세트까지 이어갔다. 알레나가 60.4%의 공격성공률을 기록하며 15득점을 올렸다. 4세트에선 도로공사의 저력이 나왔다. 박정아가 9득점을 만들며 세트스코어는 2-2로 균형을 이뤘다. 마지막 세트에서도 접전이 이어졌다. 계속되는 공방전 끝에 도로공사가 승리를 챙겼다.

승점 2점을 챙긴 인삼공사는 24점을 기록, 5위 흥국생명과의 차이를 5점으로 늘렸다. weo@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이슈] 첫 녹화 끝난 '아육대', 올해도 잡음은 여전
  2. 2. '손 ♥' 손흥민·포체티노 감독,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성공적 개최 응원
  3. 3. "이런 몸매 가능해?"…클라라, 믿을 수 없는 S라인
  4. 4. [★SNS] 전효성, 오키나와 달군 '몸매 종결자'
  5. 5. 이나영, 출연료 3억 6000만 원 8년째 미지급 피해
  6. 6. 레이첼 그랜트 "스티븐 시걸에 성폭행 당했다" 폭로
  7. 7. '화유기' 장광 교통사고, '화유기' 악재 끝나지 않았나
  8. 8. 30대 단역 여배우, 오피스텔서 돌연사…'마약 투약 의심'
  9. 9. 보노보노 원작자 이가라시 미키오, '개콘' 조별과제 팀에 그림 선물
  10. 10. [SS영상]선수 걷어차고 경고 카드 준 프랑스 주심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야시러운 자세
  • 선녀와 난봉꾼
  • 다들 하고 있잖아?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