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크스부르크 구자철, 함부르크전서 시즌 첫 골…선제 결승포
  • 입력 2018-01-14 02:16
  • 수정 2018-01-14 02:15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Spielbericht_FCAHSV_1718-1170x780

구자철(오른쪽)이 14일(한국시간)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임풀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7~2018시즌 정규리그 18라운드 함부르크와 홈경기에서 0-0으로 맞선 전반 45분 헤딩 선제 결승골을 터뜨린 뒤 동료와 얼싸안고 기뻐하고 있다. 캡처 | 아우크스부르크 홈페이지


[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독일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의 구자철(29)이 마침내 시즌 첫 골을 터뜨렸다.

구자철은 14일(한국시간) 독일 아우크스부르크 임풀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7~2018시즌 정규리그 18라운드 함부르크와 홈경기에서 0-0으로 맞선 전반 45분 헤딩 선제 결승골을 터뜨렸다.

전반기 수비형 미드필더로 주로 뛴 그는 후반기 첫 경기인 이날 오른쪽 측면으로 이동했다. 어느 때보다 적극적으로 상대 골문을 두드렸다. 전반 종료 직전 페널티박스 왼쪽에서 카이우비가 올린 공을 문전으로 달려들어 절묘한 헤딩 슛으로 연결해 골문을 갈랐다. 수비수와 볼 경합을 이겨낸 뒤 해낸 집념의 골이었다.

아우크스부르크는 구자철의 결승골로 7승6무5패(승점 27)를 기록하면서 7위로 올라섰다.
kyi0486@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171cm에 인형 몸매" 진달래 아나운서, 보호본능 자극하는 자태
  2. 2. 'SNS 핫스타' 이서영, 일상 모습 속 눈길 끄는 볼륨 몸매
  3. 3. 사타구니+엉덩이+가슴 강조 의상 입은 화사, 수위 높은 털기춤 압권
  4. 4. 오지헌 "금수저? 20세 이후 부모님 도움 없이 살아와"
  5. 5. 문우람이 폭행 사실을 3년 만에 폭로한 이유
  6. 6. '임신' 아오이 소라, 변함없는 외모+몸매로 근황 공개
  7. 7. god 김태우 '빚투' 논란, 장인어른 26년전 채무 의혹 일어[SS이슈]
  8. 8. '살림남2' 6년 만에 김성수 아내 납골당 찾은 父女
  9. 9. 15전 15승 '천재복서' 김태인, 로드FC 데뷔는 간절함의 증거!
  10. 10. 화사, 파격 의상+강렬 퍼포먼스에 네티즌 "보기 민망" VS "잘 어울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