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토르 안, 평창 앞두고 유럽 쇼트트랙선수권 500m 은메달
  • 입력 2018-01-14 10:03
  • 수정 2018-01-14 10:02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러시아 쇼트트랙 선수 빅토르 안(한국명 안현수)이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열린 유럽선수권대회에서 메달을 수확했다.

 빅토르 안은 13일(현지시간) 독일 드레스덴에서 열리고 있는 2018 유럽 쇼트트랙선수권대회 남자 500m에서 네덜란드의 싱키 크네흐트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세계선수권대회를 여섯 차례나 제패한 빅토르 안은 최근 전성기에 못 미치는 기량을 보이며 이번 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1∼4차 월드컵에서 메달을 1개도 얻지 못했으나 이번 은메달로 저력을 과시했다.

 지난해 이 대회에선 500m 동메달과 5,000m 계주 은메달을 가져갔다.

 2006년 토리노올림픽에서 한국 국적으로 3관왕, 2014년 소치올림픽에선 러시아 국적으로 3관왕에 오른 빅토르 안은 이번 평창올림픽에서는 개인 자격으로 출전할 예정이다.

 한편 평창에서 우리 선수들의 강력한 견제 대상 중 한 명인 싱키 크네흐트는 전날 1,500m에 이어 500m에서도 우승하며 평창에서의 선전을 예고했다.

 특히 우리나라의 평창 첫 메달을 기대하고 있는 남자 1,500m에서 황대헌(부흥고), 임효준(한국체대), 서이라(화성시청)와 치열하게 경쟁할 것으로 보인다.

 (서울=연합뉴스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현아, 핫팬츠로 뽐낸 '섹시+잔망' 美 (ft.각선미)
  2. 2. [스타g] '골프 여신'에 도전하는 피트니스 모델 이연화
  3. 3. 우주소녀 멤버, 무대 위 벌레 공격에 '화들짝'
  4. 4. '미투' 조재현 아들 조수훈, 인스타그램 GO에 네티즌들 '갑론을박'
  5. 5. [김동진의 러시아 이야기]끈끈했던 로스토프를 추억하며, 멕시코전은 '머리 박고' 뛰어라
  6. 6. '중학생 성희롱에 욕설까지'…디스코팡팡 DJ 2명, 불구속 입건
  7. 7. [SS스타일] "무더위가 성큼" 미리 준비하는 바캉스 스윔웨어
  8. 8. [콜롬비아-일본]'오사코 결승골' 일본, 10명이 뛴 콜롬비아에 2-1 승리
  9. 9. KBS 측 "엄용수 여성-장애인 비하 발언 방송, 적절치 못했다" 사과
  10. 10. [이주상의 e파인더]약학박사 피트니스 모델 김소연, '이젠 패션모델도 접수할래요~'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