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영상] 베트남 국민들 숙연케 한 박항서 감독의 눈물
  • 입력 2018-01-25 06:50
  • 수정 2018-01-25 06: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베트남 축구의 영웅으로 등극한 박항서 감독이 기자회견서 보인 눈물이 화제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23세(U-23) 축구 대표팀은 23일 오후 중국 광저우올림픽스포츠센터에서 열린 카타르와의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준결승에서 승부차기까지 가는 접전 끝에 승리를 거뒀다. 연장전을 2-2로 마친 베트남은 승부차기에서 4-3으로 승리하며 결승에 진출시켰다.


베트남이 이 대회에서 결승전에 진출한 것은 처음이다. 경기 종료와 함께 베트남의 축구 팬들은 거리로 쏟아져나와 역사적인 승리를 자축했다. 박 감독은 '베트남의 히딩크'로 불리며 단숨에 베트남의 스타로 떠올랐다.


이와 함께 박 감독이 지난 20일 이라크와 8강전을 마친 후 기자회견장에서 보인 눈물이 다시 조명받고 있다.


가족에 대한 질문을 받은 박 감독은 조용히 "우리 가족 와이프, 아들도 모두 보고 싶지만, 시골에 계신 97세 어머니가 보고 싶다"라고 답한 후 고개를 숙이고 눈물을 훔쳤다.


유튜브에는 이 모습이 모두 담긴 영상이 올라왔고, 게재 3일 만에 약 53만 뷰(24일 기준)를 기록하며 베트남 팬들을 숙연하게 하고 있다. 영상의 댓글에는 베트남 팬들의 박 감독을 향한 응원 글이 수백 개가 게재돼 있다.


한편, 베트남 U-23 대표팀은 오는 27일 우즈베키스탄과 2018 AFC U-23 챔피언십 결승전을 치른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캡처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역시 '섹시 아이콘' 제시, 공연장서 선보인 다 벗은 듯한 '누드톤' 패션
  2. 2. [SS쇼캠] H.U.B 루이, 아육대에 뜬 글래머 여신
  3. 3. [SNS핫스타] '먹방 유튜버' 김나름 "제 콘텐츠로 에너지 드리고 싶어요"
  4. 4. 'JYP 계약해지' 전소미, 발표 전날 SNS에 의미심장 글 "가장 어두운 밤"
  5. 5. [이주상의 e파인더]비키니 미녀들이 한낮에 태양을 즐기는 방법은?
  6. 6. 이 민낯 실화?…구혜선, 잡티 하나 없는 미모 공개
  7. 7. 손흥민 아낄 여유가 없다…김학범호, 100% 전력 '조기 가동'
  8. 8. [SS쇼캠] 프리스틴(PRISTIN), 눈부신 각선미로 '시선 강탈'
  9. 9. 유재명, 10월 결혼한다…띠동갑 연극배우와 5년 열애 결실
  10. 10. [자카르타AG] 아시안게임 달구는 태극전사 미녀열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탭탭판타지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