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이슈] 손나은, '페미니즘' 논란 점화부터 진화까지
  • 입력 2018-02-13 18:01
  • 수정 2018-02-13 18: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 인턴기자] 그룹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SNS에 올린 게시글로 한 차례 홍역을 치렀다.


13일 오전 손나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침에 부은 얼굴 '걸스 캔 두 애니띵(GIRLS CAN DOANYTHING)"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손나은은 'GIRLS CAN DO ANYTHING'이라고 쓰여있는 휴대전화 케이스를 들고 있었는데 여기에서 논란이 점화됐다. 일부 네티즌들이 해당 문구가 페미니즘에서 비롯된 것이 아니냐는 의견을 피력하며 '페미니즘 논란'으로 확대된 것.


"손나은이 페미니스트를 선언한 게 아니냐", "페미니스트를 대변하는 것 같다"는 반응이 이어지며 네티즌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뜨거운 감자로 떠오르자, 손나은의 소속사 플랜에이 측은 복수의 매체를 통해 "해당 문구는 손나은의 화보 촬영하는 브랜드의 슬로건이다. 손나은은 현재 해당 브랜드 화보 촬영으로 미국에 갔고 현지에서 행사 물품으로 핸드폰 케이스를 받았다"고 밝혔다.


그렇게 논란이 일단락되는 듯싶었지만 한 가지가 또 도마 위에 오르게 됐다. 일각에서 사진 속 테이블 위에 자리한 담배 한 갑을 지적한 것. 이에 대해 플랜에이 측은 "식탁 위에 있던 담배는 뉴욕 현지에서 함께하고 있는 스태프의 것"이라고 해명했다.


현재 손나은은 해당 게시물을 삭제한 상태다. 일부 네티즌들은 손나은에게 도를 넘은 비난을 서슴지 않았기에 더더욱 삭제할 수밖에 없었을 터. 손나은은 평소처럼 팬들과 소통하고자 SNS에 글을 게시했지만 그에게 돌아온 건 논란의 주인공이 된 것과 악플에서 비롯된 상처였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손나은 SNS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도끼, 매니저에 외제차 선물 "다음에 더 좋은 거 사줄게"[★SNS]
  2. 2. 마이크로닷♥홍수현, '빚투' 논란에도 열애 ing…네티즌 '갑론을박'
  3. 3. "큐티·섹시의 정석" 최설화, 자신감 넘치는 S라인 자태
  4. 4. 김태희보다 예쁜 태희, AFC 엔젤걸로 합류![이주상의 e파인더]
  5. 5. '공판 출석' 왕진진(전준주) "낸시랭, 좋은 사람 만나 행복하길" [SS쇼캠]
  6. 6. 심석희 "부친까지 정신과 치료"…조재범 "다신 안 나타나겠다"
  7. 7. 과감한 비키니 자태로 '볼륨 몸매' 드러낸 제시
  8. 8. 48세 이성재, 22세 장녀 결혼으로 사위 봤다 "속도위반 아냐"(공식)
  9. 9. 낸시랭, '한밤'과 단독 인터뷰 "질문해도 폭행으로 반응한 왕진진"
  10. 10. 조두순에 열받은 '명승사자' 명현만, 딸 가진 아빠로서 용서못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