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사+훤히 드러낸 어깨"…팬들 항의 빗발친 레드벨벳 막내 예리 의상
  • 입력 2018-02-14 07:01
  • 수정 2018-02-14 07: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그룹 레드벨벳 예리의 야한(?) 의상이 팬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


지난 3일 방송된 MBC '쇼 음악중심'에서는 레드벨벳이 출연, 정규 앨범 2집 리패키지 앨범 '더 퍼펙트 레드벨벳(The Perfect Red Velvet)'의 타이틀곡 '배드 보이(Bad Boy)'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무대에서 레드벨벳은 '배드 보이'만의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잘 어우러진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팬들의 큰 환호를 받았다.


하지만 막내 예리의 의상을 두고 팬들은 불만을 쏟아냈다. 이날 예리는 깊이 파인 오프숄더 스웨트셔츠를 착용했다. 여기에 짧은 핫팬츠, 망사 스타킹까지 착용했다.


예리의 의상을 본 많은 팬들은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배드 보이'의 안무 특성상 몸을 숙이거나 팔을 움직이는 등 격한 동작이 많아 상체 노출이 우려된다는 이유에서였다.


실제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와 SNS 상에서는 레드벨벳의 의상을 선정적으로 입히지 말아 달라는 '해시태그 운동'까지 벌어졌다.


당시 팬들은 가수가 무대에서 노래와 퍼포먼스에 집중할 수 있도록 의상을 준비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MBC 방송화면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추천

3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동호 前부인, 악플러에 분노 "아들 건드리면 가만히 있지 않을 것"[SS이슈]
  2. 2. 정가은, 교통사고 인증샷으로 또 구설수…네티즌 '갑론을박'
  3. 3. 김사랑, 순백의 드레스로 뽐낸 '고혹+섹시美'[★SNS]
  4. 4. '마이웨이' 나한일 "유혜영과 옥중 이혼…모두 내 탓"
  5. 5. 국보급 센터 박지수 자괴감과 사투 펼친 WNBA [추석특집 ①]
  6. 6. '셋째 임신' 선예, 네티즌 "다둥이 맘 축하"VS"책임감 아쉬워"
  7. 7. '암수살인' 측 "배려 부족해 죄송…유가족과 충분히 소통할 것"
  8. 8. '아는형님' 이만기 "강호동, '얼라'라 생각했는데 잡아보니 달랐다"
  9. 9. '퇴장' 호날두 1경기 징계로 그치나...맨유와의 챔피언스리그 3차전 맞대결 기대
  10. 10. 황의조, 2경기 연속 결승포 폭발…감바 오사카 '강등권 탈출'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