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민정 500m 실격 후 킴 부탱에게 관심 집중, SNS 비공개 전환
  • 입력 2018-02-14 07:18
  • 수정 2018-02-14 07:5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최민지기자] 캐나다 쇼트트랙 대표 킴 부탱(23)이 SNS를 비공개로 전환했다.


13일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쇼트트랙 여자 500m 결승에서 최민정(20·성남시청)은 2위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그러나 비디오 판독 결과, 실격 판정을 받으며 모두가 충격을 받았다.


이날 그는 두 바퀴를 남겨 놓고 아웃코스로 치고 나가 2위로 올라섰고, 1위로 달리던 아리아나 폰타나(28·영국)와 거의 동시에 들어왔다. 그러나 비디오 판독 결과 추월하는 과정에서 킴 부탱에게 '임페딩(밀기 반칙)'을 했다는 이유로 실격 당한 것.


이런 결과에 일부 네티즌들은 오히려 킴 부탱이 최민정을 손으로 미는 듯한 장면이 포착됐다며 그의 SNS를 찾아가 댓글로 격렬하게 항의했다. 이와 함께 지난해 캐다나선수권에서 킴 부탱이 심석희의 허리 부상을 유발했던 상황도 함께 언급됐다.


관심이 급증해 국내 팬들의 댓글이 포화 상태에 이르자 킴 부탱도 이를 의식한 듯 보인다. 14일 현재 그의 인스타그램은 비공개로 전환된 상태다.


julym@sportsseoul.com


사진ㅣ킴 부탱 SNS 캡처,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손미나 前 아나운서, 나이가 무색한 '완벽' 비키니 자태
  2. 2. 유키스 동호, 3년 만에 파경? 아내가 올린 의문의 글 [SS쇼캠]
  3. 3. "얼굴도 몸매도 완벽" 블랙핑크 지수, 크롭티로 뽐낸 '잘록한 허리'
  4. 4. 이동건♥조윤희, 9개월 된 딸 로아 공개 "너무 예뻐서 기절 말길"
  5. 5. 2017 머슬마니아 비키니 그랑프리 김시아, 이렇게 섹시할 수가~
  6. 6. '아이돌 최연소 결혼' 동호, 3년만 이혼절차
  7. 7. 마해영 "롯데는 돌아가고 싶은 곳, 삼성은 제2의 고향"[리와人드]
  8. 8. "56세 실화냐" 황신혜, 호피무늬 원피스+등 노출 '완벽 몸매 인증'
  9. 9. 러블리즈 미주, 개미 허리 뽐낸 '레전드 직캠'
  10. 10. [이주상의 e파인더]5개월만에 23kg 감량하며 비키니여신으로 탄생한 정채윤, 올킬도 받았죠~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