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국, ACL 가시와전 환상골 자축 "이 맛에 축구"
  • 입력 2018-02-14 14:22
  • 수정 2018-02-14 14:22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 이동국(38·전북 현대)이 환상골을 자축했다.


14일 이동국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가 해냈다. 결승골을 터뜨렸다(Yes, I did. I have a wining goal) 이런 맛에 축구하네~ 올 시즌 첫 경기 역전승 했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골 장면이 담긴 영상을 게재했다.


앞서 전북은 13일 오후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가시와레이솔과의 2018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E조 1차전에서 3-2로 승리를 챙겼다.


벤치에서 경기를 시작한 이동국은 0-2로 뒤진 후반전 신형민을 대신해 교체 투입됐다. 그라운드를 밟은 지 10분 만에 만회골을 터뜨린 그는 후반 39분 페널티박스 오른쪽에서 골대를 등진 채 공을 잡은 후 골대를 향해 침착하게 감아찼고, 아름다운 궤적을 그린 공은 그대로 그물을 갈랐다.


그야말로 '원맨쇼'를 벌인 것이다. K리그 킬러로 불리던 가시와는 쉽게 승점 3점을 챙기는 듯했지만, 이동국의 활약에 무릎을 꿇었다.


한편, 이날 건재함을 과시한 이동국은 오는 20일 홍콩 몽콕 스타디움에서 디에고 포를란이 버티고 있는 홍콩 프리미어리그 킷치를 상대로 ACL 두 번째 경기에 임한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최승섭기자 thunder@sportsseoul.com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힙'한 모델 최소윤의 #롤모델 #최종 목표 [런웨이톡]
  2. 2. '학사비리' 윤두준·육성재, 학위취소→동신대 "인정"...소속사 '확인 중'(종합)
  3. 3. '파격 드레스' 한초임 "실검 1위 영광, 호평·혹평 모두 감사해요"[직격인터뷰]
  4. 4. 제시, 관객 압도하는 섹시 퍼포먼스…화끈한 노출까지
  5. 5. 취안첸→텐하이…태풍에 휘말린 최강희 감독, 일방적 계약해지 가능성도
  6. 6. 황인영, 둘째 임신설 직접 부인 "늘어난 뱃살"
  7. 7. 'SKY캐슬' 측 "대본 유출? 정황 파악 중...사실이면 책임 물을 것"
  8. 8. "좋은 음악으로 보답할 것" 워너원, 마지막 시상식 서가대서 전한 진심[SS리뷰]
  9. 9. '2년 연속 대상' 방탄소년단, "'아미' 덕분에 행복, '아미'도 우리와 행복하길"(인터뷰)
  10. 10. "인형 실사판" 경리, 역대급 비율+각선미 과시[★SNS]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