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평창]관동하키센터 미디어센터 폐쇄…강풍 사태 확산
  • 입력 2018-02-14 15:28
  • 수정 2018-02-14 15: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KakaoTalk_20180214_151913714

관동하키센터 베뉴미디어센터. 강릉 | 김현기기자


[강릉=스포츠서울 김현기기자]평창과 강릉의 강풍 사태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큰 영향을 미치고 있다.

코리아 단일팀과 일본이 여자 아이스하키 대결을 벌이는 14일 강릉 관동하키센터. 경기 시간을 1시간 30분여 앞둔 오후 3시에 베뉴미디어센터 담당자가 마이크를 잡더니 “지금부터 미디어센터를 폐쇄합니다. 취재진은 경기장 내 프레스 트리뷴으로 이동하시기 바랍니다”란 안내 방송을 했다. 내·외신 취재진이 일시에 미디어센터를 떠나 경기장으로 향하는 소동이 일어났다. 베뉴미디어센터의 크기가 큰 반면 프레스 트리뷴의 좌석 수는 제한돼 있어 혼란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강릉의 바람 때문에 강릉올림픽파크 내 평창 올림픽 관련 상품을 판매하는 슈퍼스토어가 폐쇄된 것이 영향을 미쳤다. 강릉올림픽파크엔 이날 오후 2시 기준으로 초속 9m의 강한 바람이 불어닥쳤다. 바람을 이기지 못한 방문객들은 실내 영업장에 서둘러 들어가거나 올림픽파크를 떠났고, 일부는 아예 들어서던 발걸음을 돌렸다. 슈퍼스토어는 이날 오후 1시에 지붕이 뜯어져 손님들을 대피시키고 영업을 중지했다. 슈퍼스토어는 철대와 천 등을 이어 만든 가건물이라 바람에 취약하다.

베뉴미디어센터 역시 비슷한 가건물이라서 조직위는 내·외신에게 철수를 지시했다.

silva@sportsseoul.com

추천

0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S이슈]김기덕 감독의 인격발언에도 여론은 싸늘하다
  2. 2. [단독인터뷰]'랍스타' 랍신의 미소 "모스크바의 내 총만 갖고 왔어도…"
  3. 3. 강은비, "염산 테러 협박까지, 내 생각은 변화 없어"
  4. 4. '쇼미’ 정상수, 만취 물의 영상 'SNS에 확산'
  5. 5. [이상화 일문일답]"은퇴 없다…2022 베이징 도전 생각할 것"
  6. 6. [SNS핫스타] 한태웅 "'농촌 가수'로 즐거움 주고 싶어요"
  7. 7. [2018평창]낮은 자세로 축전보낸 문재인 대통령
  8. 8. 머리 큰 수호랑과 부딪히자 깜짝 놀라는 김연아
  9. 9. 오해 풀었다는 이기흥 회장, 죄송하다는 박영선 의원, 사과는 제대로 해야
  10. 10. DSP미디어 故 이호연 대표, 18일 오전 발인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