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2연패' 하뉴, 日 정부서 '국민영예상' 받는다
  • 입력 2018-03-02 11:37
  • 수정 2018-03-02 11:3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하뉴 유즈루, 일본팬들의 일방적 응원 속에 금메달

하뉴 유즈루(일본)이 17일 강릉 아이스 아레나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피겨 스케이팅 남자 싱글 프리 스케이팅 경기에서 연기를 마치고 수많은 일본 팬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하뉴 유즈루는 쇼트 프로그램 111.68, 프리 206.17 합계 317.85로 금메달을 따며 올림픽 2연패를 달성했다. 2018. 2. 17.강릉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2018 평창 동계올림픽 피겨스케이팅 남자 싱글에서 2연패를 달성한 하뉴 유즈루(23·일본)가 일본 정부의 표창을 받는다.

2일 교도통신 등 복수의 일본 매체에 따르면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하뉴에 대한 국민영예상 수여 절차를 밟으라고 지시했다. 하뉴가 받을 국민영예상은 지난 1977년부터 스포츠와 문화 등 분야에서 ‘폭넓은 존경과 사랑을 받으면서 국민에게 밝은 희망을 안겨준 공로가 있는 사람’에게 수여하고 있다.

초대 수상자는 일본의 전설적인 홈런왕 오사다하루(왕정치)를 비롯해 야구선수 마쓰이 히데키, 레슬링 선수 이초 가오리, 원로 여배우 모리 미쓰코 등 26명의 개인과 단체 1곳이 수상했다.

동계종목 선수가 국민영예상을 받는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하뉴가 이번 대회에서 얼마만큼 자국 내에서 영향력을 보여줬는가를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그는 발목 부상을 딛고 이번 대회에서 다시 한 번 남자 싱글 정상에 오르며 66년 만에 올림픽 남자 싱글 2연패를 달성했다. 당시 일본에서는 하뉴의 우승이 확정되자 호외까지 발행되는 등 크게 환호했다.
purin@sportsseoul.com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DJ 소다, 음악에 맞춰 엉덩이를 '씰룩쌜룩' [★SNS]
  2. 2. '섹시美 폭발' 클라라, 재킷으로 가려지지 않는 볼륨감
  3. 3. 이병헌-이민정 子 '얼굴 도촬' 논란, 서로에 대한 배려가 필요할 때[SS이슈]
  4. 4. 권은진, 보디라인 강조할수록 놀라는 '극세사 각선미 여신'
  5. 5. '성유리 도플갱어' 한솔, 피트니스스타 그랑프리 2연패! [이주상의 e파인더]
  6. 6. '최강 하체'로 SNS 스타 등극한 우크라이나 피트니스 모델
  7. 7. 이승우 "한·일전 승리는 당연한 것…그러나 경각심 잃지 않는다"[추석특집]
  8. 8. 백두산 천지에 울려퍼진 알리의 '아리랑'…남북 정상 '미소'[남북정상회담]
  9. 9. 운동복 입고 '의외의 볼륨감' 뽐낸 별
  10. 10. 동호 前부인, 악플러에 분노 "아들 건드리면 가만히 있지 않을 것"[SS이슈]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