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풀 레전드' 캐러거, 14세 맨유 팬에 침 뱉었다가 공식 사과
  • 입력 2018-03-13 06:50
  • 수정 2018-03-13 06: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리버풀 레전드' 제이미 캐러거(40)가 부적절한 행위로 도마 위에 올랐다.


10일(현지시간) 복수의 영국 언론은 캐러거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14세 팬과 그의 가족들에게 침을 뱉어 논란의 중심에 섰다고 보도했다.


사건의 경위는 이렇다. 이날 리버풀은 영국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린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2017~2018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30라운드에서 1-2로 패배했다.


운전 중 리버플의 레전드 캐러거를 만난 해당 14세 팬은 그를 향해 "리버풀이 졌는데 기분이 어떠냐"라고 물었다. 분노한 캐러거는 차를 향해 침을 뱉었고, 창문을 열고 있던 가족들은 고스란히 침을 모두 맞았다.


해당 영상이 공개되며 논란이 커지자 캐러거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도리에 어긋난 행동을 했다. 피해 가족에게 개인적으로 사과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선수 시절 리버풀에서 주축 수비수로 활약한 캐러거는 은퇴 후 2013년부터 스카이스포츠에서 분석으로 활동하고 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ㅣ제이미 캐러거 SNS, 인터넷 커뮤니티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NS] 강민경, 타이트한 운동복으로 뽐낸 '무결점 S라인'
  2. 2. [월드컵]현지서 생생한 소식 전하는 미모의 韓 아나운서 장예원
  3. 3. 몰라보게 예뻐진 '투애니원 출신' 공민지 근황
  4. 4. [이주상의 e파인더]최고의 비키니여신을 뽑는 PCA 대회, 마지막 까지 젖먹던 힘을~~
  5. 5. 블랙핑크 공연 갑자기 중단시킨 롯데면세점 사과문
  6. 6. 스웨덴전 이어…만회 못한 장현수-김민우의 잔혹한 월드컵
  7. 7. '코미디언→BJ' 양귀비, 일반인 남자친구와 결혼 (화보)
  8. 8. '은메달 신화' 눈치보다 뒤늦게 징계 내린 컬링연맹…김민정-김경두 재심 결정
  9. 9. [월드컵] '독수리 세리머니' 스위스 선수들 징계받을 듯…FIFA 조사
  10. 10. 이영표X이광용 콤비 通했다…KBS, 한국-멕시코전 시청률 1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