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올해 예정된 스케줄 소화 후 입대…빅뱅 공백 최소화"
  • 입력 2018-03-13 19:07
  • 수정 2018-03-13 19: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 그룹 빅뱅의 승리가 입대를 예고했다.


13일 승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13일) 대성이 형이 입대했다"라며 "마지막 남은 저 역시 올 한해 예정되어있던 스케줄을 소화하고 군에 입대해 빅뱅의 공백을 최소화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달 27일 지드래곤이 입대했다. 이어 12일 태양, 13일 대성까지 신병교육대에 입소했다. 탑은 이미 지난해 입대해 사회복무요원으로 병역 의무를 이행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남은 승리도 "완전체 공백을 최소화할 생각"이라고 밝힌 만큼 빅뱅의 모든 멤버가 올해 안으로 입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YG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오후 6시 빅뱅의 다섯 멤버가 모두 참여한 신곡 '꽃길'을 발표했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YG 엔터테인먼트 제공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도끼, 매니저에 외제차 선물 "다음에 더 좋은 거 사줄게"[★SNS]
  2. 2. 마이크로닷♥홍수현, '빚투' 논란에도 열애 ing…네티즌 '갑론을박'
  3. 3. "큐티·섹시의 정석" 최설화, 자신감 넘치는 S라인 자태
  4. 4. 김태희보다 예쁜 태희, AFC 엔젤걸로 합류![이주상의 e파인더]
  5. 5. '공판 출석' 왕진진(전준주) "낸시랭, 좋은 사람 만나 행복하길" [SS쇼캠]
  6. 6. 심석희 "부친까지 정신과 치료"…조재범 "다신 안 나타나겠다"
  7. 7. 과감한 비키니 자태로 '볼륨 몸매' 드러낸 제시
  8. 8. 48세 이성재, 22세 장녀 결혼으로 사위 봤다 "속도위반 아냐"(공식)
  9. 9. 낸시랭, '한밤'과 단독 인터뷰 "질문해도 폭행으로 반응한 왕진진"
  10. 10. 조두순에 열받은 '명승사자' 명현만, 딸 가진 아빠로서 용서못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