승리 "올해 예정된 스케줄 소화 후 입대…빅뱅 공백 최소화"
  • 입력 2018-03-13 19:07
  • 수정 2018-03-13 19: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 그룹 빅뱅의 승리가 입대를 예고했다.


13일 승리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13일) 대성이 형이 입대했다"라며 "마지막 남은 저 역시 올 한해 예정되어있던 스케줄을 소화하고 군에 입대해 빅뱅의 공백을 최소화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앞서 지난달 27일 지드래곤이 입대했다. 이어 12일 태양, 13일 대성까지 신병교육대에 입소했다. 탑은 이미 지난해 입대해 사회복무요원으로 병역 의무를 이행하고 있다.


마지막으로 남은 승리도 "완전체 공백을 최소화할 생각"이라고 밝힌 만큼 빅뱅의 모든 멤버가 올해 안으로 입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YG엔터테인먼트는 이날 오후 6시 빅뱅의 다섯 멤버가 모두 참여한 신곡 '꽃길'을 발표했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YG 엔터테인먼트 제공

추천

2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SNS] 강민경, 타이트한 운동복으로 뽐낸 '무결점 S라인'
  2. 2. [월드컵]현지서 생생한 소식 전하는 미모의 韓 아나운서 장예원
  3. 3. 몰라보게 예뻐진 '투애니원 출신' 공민지 근황
  4. 4. [이주상의 e파인더]최고의 비키니여신을 뽑는 PCA 대회, 마지막 까지 젖먹던 힘을~~
  5. 5. 블랙핑크 공연 갑자기 중단시킨 롯데면세점 사과문
  6. 6. 스웨덴전 이어…만회 못한 장현수-김민우의 잔혹한 월드컵
  7. 7. '코미디언→BJ' 양귀비, 일반인 남자친구와 결혼 (화보)
  8. 8. '은메달 신화' 눈치보다 뒤늦게 징계 내린 컬링연맹…김민정-김경두 재심 결정
  9. 9. [월드컵] '독수리 세리머니' 스위스 선수들 징계받을 듯…FIFA 조사
  10. 10. 이영표X이광용 콤비 通했다…KBS, 한국-멕시코전 시청률 1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