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영상]난장판 된 마운드…위협구에 주먹 날린 아레나도, 글러브 던진 페르도모
  • 입력 2018-04-12 11:07
  • 수정 2018-04-12 11: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용수기자]난투극의 주인공 논런 아레나도(27‧콜로라도 로키스)가 화제의 중심에 있다.


아레나도는 12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MLB) 샌디에고 파드레스와의 경기에서 상대 투수 루이스 페르도모(34)와 난투극을 펼쳤다. 두 사람의 난투극이 벌어지자 양 팀 선수들이 마운드 위로 뛰쳐나와 벤치클리어링이 벌어졌고, 총 5명이 퇴장당했다.


이날 벤치클리어링은 0-0으로 맞선 3회말 발생했다. 페르도모는 시속 156km의 빠른 공을 아레나도의 등 뒤로 던졌고, 이에 격분한 아레나도가 마운드 위로 달려갔다. 페르도모는 아레나도를 향해 글러브를 던진 뒤 몸을 피했다.


양 팀 벤치의 동료들이 마운드 위로 나오면서 진정되는 듯 했지만 국지전이 벌여졌다. 콜로라도 좌익수 헤라르도 파리가 샌디에고 포수 AJ. 엘리스를 가격했다.


결국, 심판진은 아레나도와 페르도모, 파라와 엘리스, 콜로라도 선발 저먼 마르케스 등 5명에게 퇴장 명령을 내렸다.


한편, 이날 경기는 콜로라도가 6-4로 승리했다.


◇[SS영상]난장판 된 마운드…위협구에 주먹 날린 아레나도, 글러브 던진 페르도모(https://youtu.be/QCaL_4CLn8w)




purin@sportsseoul.com


사진 | MLB 닷컴 홈페이지 캡처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엠버 "여자인 내 몸 창피했다…더 이상 그러지 않고 강해질 것"(전문)
  2. 2. [★SNS] "수영복 화보인 줄" 김희정, 해변서 뽐낸 몸매
  3. 3. 이주연, 수영복 화보 미공개 B컷 공개 '무결점 미모'
  4. 4. 러시아에만 있는 게 아니다…한강서 웨이크 보드타는 미코 출신 미녀
  5. 5. [★SNS]'임신 6개월' 혜박, 남편 외제차 선물에 "고마워 서방"
  6. 6. 공연 도중 상의 탈의 퍼포먼스 선보인 현아
  7. 7. 조재현 측 "재일교포 여배우 고소, 허위 사실 법적대응"[입장전문]
  8. 8. "답장 좀 해주세요" 씨엘, 양현석 저격?…팬들 '갑론을박'
  9. 9. [B급통신]4년 사귄 남친 알고보니 여성…사기 혐의로 '체포'
  10. 10. 16강? 8강?…손흥민 차출, 김학범호와 토트넘의 최대공약수 찾아라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탭탭판타지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