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쇼캠] "입 돌아가서…" 전혜빈, 남극에서 멘붕 온 까닭 ('정글의법칙' 기자간담회)
  • 입력 2018-04-12 17:01
  • 수정 2018-04-12 17:01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윤수경기자] 전혜빈이 남극에서 가장 힘들었던 일화를 공개했다.


2일 오후 서울 양천구 SBS 목동에서 '정글의법칙'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김병만, 전혜빈, 김영광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전혜빈은 남극에서 가장 힘들었던 점에 대해 "자고 일어났더니 입이 얼어서 안 움직이더라. 너무 무서워서 거울을 보니 입이 돌아가있었다. 너무 당황스러워서 급하게 마사지도 하고 순간적인 조치를 취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정글의법칙'은 300회 특집을 맞아 국내 예능 최초로 남극 생존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yoonssu@sportsseoul.com


사진ㅣ유튜브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지창욱 측 "'그것이 알고싶다' 린사모 친분 루머? 전혀 관계 없어"
  2. 2. '두 아이 엄마' 가희, 여전한 볼륨 몸매 공개
  3. 3. 현아, 호피무늬로 뽐낸 '볼륨감+개미허리'…건강美 공개
  4. 4. SBS '8뉴스' "승리, 또다른 성접대 의혹"..경찰 "사실관계 확인방침"
  5. 5. 발렌시아 구단주 딸, 승리 관련 의혹 부인…언론에 경고까지
  6. 6. '엉짱녀의 수영복 뒤태' 심으뜸, 베트남 달군 몸매
  7. 7. '한국 축구의 저승사자' 케이로스가 다시 왔다
  8. 8. '그것이 알고싶다'가 밝힌 '버닝썬 게이트'의 실체 #대만 린사모 #삼합회(종합)
  9. 9. KIA 김기태 감독 쇼다 코치 양현종에게 "미안해!" [백스톱]
  10. 10. '열혈사제' 김남길, 국정원 시절 정체 '발각'→이하늬 목숨 구했다(종합)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