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청순한 매력으로 어필 중인 '벤츠녀' 안유정
  • 입력 2018-04-16 06:50
  • 수정 2018-04-16 06: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벤츠녀'로 알려진 배우 안유정의 근황이 주목받는다.


안유정은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변함없는 미모를 유지 중인 모습을 공개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뚜렷한 이목구비를 지닌 안유정이 청순한 매력을 자아내는 모습이 인상적이다.







뭇남성의 마음을 설레게 만드는 그녀의 청아한 아름다움은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안유정은 앞서 지난 2015년 4월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2015 서울모터쇼'에서 벤츠 안내데스크 직원으로 일하며 레이싱모델보다 더 주목받았다. 당시 온라인상에서는 '벤츠녀'로 주목받았고, 지난 2016년에는 KBS2 드라마 '우리집에 사는 남자'를 통해 배우로 데뷔했다.


news@sportsseoul.com


사진 | 안유정 인스타그램

추천

1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B급통신]물고기 입에 맥주 담아 마시고 SNS 스타된 비키니女
  2. 2. [★SNS] 치어리더 김연정, 비욘세로 역대급 변신
  3. 3. '1대 100' 문천식 "8년 동안 홈쇼핑 누적 매출 5000억 원"
  4. 4. 마마무 솔라, 폴댄스로 '콜라병 몸매' 과시
  5. 5. '하트시그널2' 김장미 "쏟아지는 악플, 서로 걱정해줘" (화보)
  6. 6. "혼자 보기 아까운 미모"…제니X진기주, '런닝맨' 비하인드컷 공개
  7. 7. '썰전', 4주 만에 방송 재개…故 노회찬 후임은 이철희 의원
  8. 8. [SS영상] 김부선, 이재명 사진 논란부터 사과까지...간밤에 무슨 일이?
  9. 9. 티아라 큐리, 매혹적인 화이트 모노키니 자태
  10. 10. AG '금 도전' 김학범호에서도 '손(SON) 캡틴' 뜬다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탭탭판타지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