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비, 직접 그린 그림으로 세월호 4주기 추모
  • 입력 2018-04-16 09:07
  • 수정 2018-04-16 09:0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 가수 솔비가 그림으로 세월호 4주기를 추모했다.


16일 솔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해에도 세월호 참사를 추모하며 '꽃이 된 아이들'이라는 제목으로 그림을 그려봤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 속 솔비는 자신이 직접 그린 그림을 들고 있다. 그림에는 304개의 노란 꽃들과 배의 실루엣이 보인다. 화가로도 활동하고 있는 솔비는 세월호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매년 4월 16일 꾸준히 그림을 그려오고 있다.


그는 "아이들이 예쁜 꽃이 되어 봄과 함께 가족과 친구들의 곁을 찾아올 것만 같았다. 그래서 화창한 봄에 만개한 304개의 꽃과 그 위를 떠다니는 배를 그리며 아이들을 떠올려 봤다. 이제는 너무 아프지만은 않은 4월의 봄이 되길 기도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세월호 4주기인 이날 오전 9시부터 정부합동분향소에 있는 희생자 269명(학생 247명·교사 11명·일반인 11명)의 영정과 위패가 합동 영결·추도식 재단으로 옮겨진 뒤 오후 3시부터 합동 영결·추도식이 진행된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솔비 SNS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도끼, 매니저에 외제차 선물 "다음에 더 좋은 거 사줄게"[★SNS]
  2. 2. 마이크로닷♥홍수현, '빚투' 논란에도 열애 ing…네티즌 '갑론을박'
  3. 3. "큐티·섹시의 정석" 최설화, 자신감 넘치는 S라인 자태
  4. 4. 김태희보다 예쁜 태희, AFC 엔젤걸로 합류![이주상의 e파인더]
  5. 5. '공판 출석' 왕진진(전준주) "낸시랭, 좋은 사람 만나 행복하길" [SS쇼캠]
  6. 6. 심석희 "부친까지 정신과 치료"…조재범 "다신 안 나타나겠다"
  7. 7. 과감한 비키니 자태로 '볼륨 몸매' 드러낸 제시
  8. 8. 48세 이성재, 22세 장녀 결혼으로 사위 봤다 "속도위반 아냐"(공식)
  9. 9. 낸시랭, '한밤'과 단독 인터뷰 "질문해도 폭행으로 반응한 왕진진"
  10. 10. 조두순에 열받은 '명승사자' 명현만, 딸 가진 아빠로서 용서못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