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과 작별…갈아타야지" 이지혜, 조현민 갑질 논란 저격
  • 입력 2018-04-16 11:27
  • 수정 2018-04-16 11: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정하은 인턴기자] 가수 이지혜가 대한항공 조현민 전무의 '갑질' 논란을 저격했다.


이지혜는 16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제 대한항공과 작별해야 할 것 같다. 안녕. 아시아나로 갈아타야지"라는 글과 함께 해당 항공사 비행기 사진을 게재했다.


특히 사진 속 손을 흔드는 스튜어디스들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를 본 팬들은 "언니 핵 사이다", "리스팩트(리스펙트+팩트)" , "소신 발언 응원합니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앞서 조 전무는 광고대행사 팀장의 얼굴에 물을 뿌리고 회의장에서 쫓아냈다는 갑질 논란에 휩싸였다. 현재 조 전무의 특수폭행 혐의에 대한 고발장이 검찰에 접수된 가운데 경찰도 내사에 착수한 상태다.


jayee212@sportsseoul.com


사진ㅣ이지혜 인스타그램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월드컵]현지서 생생한 소식 전하는 미모의 韓 아나운서 장예원
  2. 2. [이주상의 e파인더]'5대 월드컵 미녀' 신새롬, "독일한테 이겨 16강으로!"
  3. 3. 몰라보게 예뻐진 '투애니원 출신' 공민지 근황
  4. 4. 블랙핑크 공연 갑자기 중단시킨 롯데면세점 사과문
  5. 5. [★SNS] '의리의 달샤벳' 가은 결혼식에 전·현 멤버 총출동
  6. 6. 박지성 해설위원, 멕시코전 중계 후 눈물 "많이 속상하고 미안해"
  7. 7. [월드컵] '독수리 세리머니' 스위스 선수들 징계받을 듯…FIFA 조사
  8. 8. 스웨덴전 이어…만회 못한 장현수-김민우의 잔혹한 월드컵
  9. 9. '은메달 신화' 눈치보다 뒤늦게 징계 내린 컬링연맹…김민정-김경두 재심 결정
  10. 10. 이영표X이광용 콤비 通했다…KBS, 한국-멕시코전 시청률 1위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