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E 스타 존 시나, 약혼자 니키 벨라와 파혼
  • 입력 2018-04-16 12:28
  • 수정 2018-04-16 12:28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대령기자] 프로레슬러 존 시나(40)가 연인 니키 벨라(34)와 파혼했다.


16일(한국시간) 시나와 벨라는 갖가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벨라와 파혼 소식을 알렸다. 벨라는 "힘든 결정이었다. 결별 이후에도 서로를 존중하며 살겠다"라며 공식 입장을 밝혔다.


WWE에서 동료로 만난 두 사람은 2012년 11월 공식적으로 교제하기 시작했다. 지난해 열린 '레슬매니아 33'에서는 약 7만 명의 관중의 모인 가운데 시나가 벨라에게 무릎을 꿇고 청혼해 박수를 받기도 했다.


하지만 이들은 열애는 약 5년 5개월 만에 끝을 맺게 됐다. 두 사람은 결별을 알리며 각자의 앞길에 축복을 보내 서로에 대한 존중을 표했다.


한편, WWE 챔피언 및 월드 헤비웨이트 챔피언 13회에 빛나는 시나는 명실상부한 현 프로레슬링 최고의 스타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니키 벨라는 쌍둥이 자매 브리 벨라와 함께 벨라 트윈스로 활약하며 이름을 알렸다.


daeryeong@sportsseoul.com


사진ㅣWWE 제공

추천

3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檢, 구하라 前 남친 최종범에게 구속영장 청구(종합)
  2. 2. 김혜은, 롱드레스 탓에 계단에서 아찔한 위기 (제55회 대종상) [SS쇼캠]
  3. 3. '마운드 재편 총력' LG, 삼성서 방출된 장원삼 영입 검토
  4. 4. 공서영-김혜진, 클로즈업 부르는 눈부신 몸매 (제55회 대종상 영화제) [SS쇼캠]
  5. 5. 자국보다 한국서 인기 더 많은 日 AV스타의 일상…11월 3일 방한
  6. 6. 강렬한 레드+블랙…베리굿 조현, 일본서 뽐낸 무결점 몸매
  7. 7. "시크한 섹시美" 에프엑스 엠버, 한쪽 팔 채운 문신
  8. 8. 블랙핑크 제니, 민소매로 입고 뽐낸 '고혹+섹시美'
  9. 9. 쿨 김성수, 'PC방 사건' 언급…"경솔했다" 네티즌 비난에 SNS 비공개 전환
  10. 10. 버벌진트, 신곡 논란 사과 "여자친구에 불쾌감 줄 거라 상상 못 해"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