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진 욕설 퇴장 한화 이용규 엄중경고
  • 입력 2018-04-16 16:17
  • 수정 2018-04-16 16:16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포토] 이용규

이용규. 배우근기자 kenny@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 장강훈기자] 한국야구위원회(KBO)가 역설로 퇴장당한 한화 이용규에게 엄중 경고했다.

KBO는 16일 보도자료를 통해 “경기 도중 욕설로 퇴장당한 이용규에게 벌칙내규 3항에 의거해 엄중경고했다”고 전했다.

이용규는 지난 13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삼성과 2018 KBO리그 정규시즌 홈경기에서 7회말 2사 1루 상황에 스탠딩 삼진으로 돌아서면서 볼 판정에 불만을 표시했다. 자책감에 욕설을 했는데 당시 주심이던 KBO 황의태 심판위원위 귀에 들려 그자리에서 퇴장 명령을 받았다. 벌칙내규 3항에는 ‘감독, 코치 또는 선수가 심한 욕설을 하거나 폭언을 해 퇴장 당했을 때 경고, 유소년 야구 봉사활동, 제재금 100만원 이하’를 부과할 수 있도록 명시했다.

당시 상황을 두고 두 차례 판정에 항의한 삼성 이원석과 달리 이용규만 퇴장당해 형평성에 어긋난다는 여론이 일었다. 이원석은 단순 항의, 이용규는 욕설을 했다는 차이가 있었지만 강도는 이원석이 훨씬 높았다. 한화 한용덕 감독도 “형평성에 어긋난다고 판단했다”며 어필한 이유를 밝혔다.

KBO는 “향후 이 같은 일이 재발할 경우 리그규정 벌칙내규에 의거해 더욱 강력히 제재할 방침”이라며 별도의 상벌위원회를 개최하지 않고 엄중 경고로 마무리했다.
zzang@sportsseoul.com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배현진과 친목 사진 올렸다가 비난 쏟아진 사유리의 SNS
  2. 2. [현장스케치] 김성령, 파격적인 시스루룩으로 시선 강탈
  3. 3. [할리웃톡] 같은 사람 맞아?…샤를리즈 테론 "영화 위해 22kg 늘렸다"
  4. 4. [직격인터뷰] '결혼' 노지훈 "이은혜 부모님 만나고 결혼 확신했다"
  5. 5. '실물 미인'으로 불리는 '곤지암' 여주인공 박지현의 일상
  6. 6. 황선홍 감독 "박주영 SNS, 문제 없지만…재발시 책임 묻는다"
  7. 7. [★SNS] "비현실적인 비율" 이시영, 출산 후에도 '완벽한 몸매'
  8. 8. [SS핫클릭] '스타 등용문'으로 불린 역대 항공사 모델 CF
  9. 9. 앞치마 하나 걸친 채…女모델 노출 강요한 커피숍 논란
  10. 10. '마이웨이' 주현미, 30년 만에 남편 최초 공개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