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리웃톡] '팝스타' 비욘세, 쌍둥이 출산 후 '복귀 신호탄' 완벽
  • 입력 2018-04-17 06:50
  • 수정 2018-04-17 06: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조윤형 인턴기자] 세계적인 '팝스타' 비욘세(37)가 쌍둥이 출산 후 완벽한 복귀 무대를 가졌다.


비욘세는 16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인디오에서 열린 '2018 코첼라 뮤직 페스티벌'에서 화려한 공연을 펼쳤다.


이날 공연은 '팝스타' 비욘세의 음악 인생을 그대로 녹여낸 축제였다. 비욘세는 남편 제이 지와 함께 2013 히트곡 '데자뷰'를 듀엣으로 불렀다. 과거 함께 활동했던 데스티니 차일드의 켈리 롤랜드, 미셸 윌리엄스 두 멤버와도 오랜만에 한 무대에 올라 2004년 히트곡 '루즈 마이 브리드(Lose My Breath)', '세이 마이 네임 앤드 솔져(Say My Name and Soldier)'를 열창했다.


셋이 함께 활동했던 데스티니 차일드는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여성 그룹으로 평가받고 있다. 세 사람의 이날 공연은 지난 2015년 스텔라 가스펠 음악상 시상식에서 함께 공연한 뒤 3년 만에 이뤄진 자리였다.


이 무대는 비욘세가 쌍둥이를 출산하고 난 뒤 처음으로 공식 석상에서 선보인 공연이기에 더욱 뜻깊었다. 여전히 아름답고 건강한 각선미를 자랑한 비욘세는 발차기까지 선보이면서 화려한 복귀의 신호탄을 날렸다. 전세계 외신과 팬은 이날 비욘세의 복귀 무대에 뜨거운 찬사를 보냈다.


yoonz@sportsseoul.com


사진|비욘세 인스타그램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 이전
  • 다음

많이 본 뉴스

  1. 1. 중화권 男心 홀렸던 리투아니아 출신 모델의 미모
  2. 2. "노란 비키니+구릿빛 피부"…매혹적인 뒤태 뽐낸 LE
  3. 3. '여전한 분위기 여신' 탕웨이, 미소만 지어도 매력 넘쳐
  4. 4. 한소희, 청순함 뒤 숨겨둔 '섹시美' 발산
  5. 5. '연중' 박희순 "아내 박예진, 밖에 잘 못 나가게 해" 폭소
  6. 6. 사진으로 본 박항서, 히딩크의 오른팔에서 베트남의 별로[★타임머신]
  7. 7. '빚투논란' 임예진 "父와 왕래 끊겨…해결 위해 노력할것"[직격인터뷰]
  8. 8. 베트남, 스즈키컵 정상 등극…'박항서 매직' 신화가 되다[스즈키컵]
  9. 9. 미스코리아 출신 모델 신해리, 로드FC 051부터 로드걸에 합류![이주상의 e파인더]
  10. 10. 박항서로 물든 하노이, 우승 기대감에 들뜬 베트남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