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리스 힐튼 "엠마 왓슨, 생일 축하해"...절친 인증한 투샷
  • 입력 2018-04-16 19:27
  • 수정 2018-04-16 19:27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할리우드 스타 패리스 힐튼이 엠마 왓슨에게 생일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16일(한국 시간) 힐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왓슨, 생일 축하해. 멋진 생일이 되길"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힐튼은 왓슨과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내며 나란히 서있다. 두 사람 모두 드레스로 우아한 자태와 군살 없는 몸매를 뽐냈다. 특히 함께 있어 더욱 빛나는 미모가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힐튼은 지난 1월 4세 연하 연인 배우 크리스 질카와 약혼했다. 왓슨은 최근 코드 오버스트리트와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패리스 힐튼 SNS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배현진과 친목 사진 올렸다가 비난 쏟아진 사유리의 SNS
  2. 2. [현장스케치] 김성령, 파격적인 시스루룩으로 시선 강탈
  3. 3. [할리웃톡] 같은 사람 맞아?…샤를리즈 테론 "영화 위해 22kg 늘렸다"
  4. 4. [직격인터뷰] '결혼' 노지훈 "이은혜 부모님 만나고 결혼 확신했다"
  5. 5. '실물 미인'으로 불리는 '곤지암' 여주인공 박지현의 일상
  6. 6. 황선홍 감독 "박주영 SNS, 문제 없지만…재발시 책임 묻는다"
  7. 7. [★SNS] "비현실적인 비율" 이시영, 출산 후에도 '완벽한 몸매'
  8. 8. [SS핫클릭] '스타 등용문'으로 불린 역대 항공사 모델 CF
  9. 9. 앞치마 하나 걸친 채…女모델 노출 강요한 커피숍 논란
  10. 10. '마이웨이' 주현미, 30년 만에 남편 최초 공개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