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리뷰]'우리가 만난 기적',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기적의 상승세
  • 입력 2018-04-17 07:51
  • 수정 2018-04-17 07:50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우리가 만난 기적
[스포츠서울 최진실기자] KBS2 월화극 ‘우리가 만난 기적’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17일 시청률 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지난 16일 방송된 ‘우리가 만난 기적’ 5회는 전국기준 11.5%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는 자체 최고 시청률로 월화극 동시간대 1위에 오르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송현철(김명민 분)이 정체성에 극심한 혼란을 느끼기 시작, 두 집안을 오가는 그의 아슬아슬한 외줄타기가 그려졌다. 특히 아이들의 충돌로 인해 학교로 모인 송현철, 선혜진(김현주 분), 조연화(라미란 분)의 삼자대면이 보는 이들의 심장을 쫄깃하게 만들었다. 더불어 아들 송강호(서동현 분)의 편을 드는 게 아니라 아들을 때린 송지수(김환희 분)를 옹호하는 촌극이 벌어져 폭소를 유발하는 것은 물론 그를 사이의 둔 두 여인의 기묘한 기류가 짜릿함을 더했다.

이어 임대한 육체의 주인이자 자신을 파멸로 몰아넣은 장본인 송현철A(김명민 분)를 내밀하게 파헤치려는 송현철B(고창석 분)의 움직임이 주변인들과 은행에도 파장을 일으켰다. 회사 직원들에게 인간 송현철에 대한 모든 것을 낱낱이 고발하라고 이르는가 하면 송현철A에게 느끼는 분노를 표출하는 등 자아가 흔들리는 모습을 보인 것.

또한 송현철B가 “날 모욕하지 마! 난 그런 사람이 아니야!”라고 외치는 송현철A의 환상을 마주한 장면은 그의 혼돈을 제대로 보여준 대목이다. 정신과 육체적 자아 두 갈림길에 선 송현철의 고뇌가 묵직하게 압도했다.

이처럼 ‘우리가 만난 기적’은 송현철의 스펙터클한 육체임대 적응기와 더불어 인간으로서 느끼는 번민을 섬세하게 담아내며 몰입도를 높였다. 여기에 그를 둘러싼 선혜진, 조연화를 비롯한 여러 인물들의 이야기가 덧입혀지면서 더욱 입체적인 드라마를 완성했다.

‘우리가 만난 기적’ 6회는 17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true@sportsseoul.com

사진 | KBS2 방송화면

추천

1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아이돌 뺨치는 미모로 야구장 직관하게 만드는 치어리더 안지현
  2. 2. '나 혼자 산다', 폐차장 갈 수준이라는 이시언의 중고 슈퍼카
  3. 3. 한예슬, 왼쪽 옆구리 화상…차병원 측 "보상 방안 논의 중"
  4. 4. 김사랑, 멀리서도 이기적인 비율 자랑
  5. 5. '마술사' 데이비드 카퍼필드, 마술 비밀 법원서 공개된다
  6. 6. [B급통신] 英 뷰티 크리에이터의 충격적인 일상
  7. 7. [★SNS] '임신 29주 차' 가희, 아름다운 D라인 셀카
  8. 8. 한예슬, 의료사고 소식에 네티즌 "배우는 몸이 재산인데…"
  9. 9. '무한도전' 박명수 "MBC 파업으로 방송 無, 3000만 원 거덜 나"
  10. 10. 서울, 대구에 3-0 완승…불화설 진화할 소중한 승점 3점 획득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 RoomEscape

포토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