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수 4000명, 중국산 '짝퉁' 운동화 판 유명 쇼핑몰 적발
  • 입력 2018-04-17 08:15
  • 수정 2018-04-17 08:14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스포츠서울 김자영기자] 회원수가 4000명에 이르는 인기 쇼핑몰 사이트 판매자가 ‘짝퉁’ 운동화를 팔다 덜미를 잡혔다.

서울 종암경찰서는 유명 브랜드 신발을 해외에서 직수입해 판매한다면서 중국산 모조품을 팔아 1억7000만원의 부당이득을 챙긴 혐의(사기 및 상표법 위반)로 김모(33)씨를 구속했다고 1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지난해 5월∼올해 3월 ‘해외 직구 운동화 쇼핑몰’ 사이트를 운영하면서 정품을 판매하는 것으로 속여 총 1984명에게 나이키, 아디다스 등 유명 브랜드 모조품을 판 혐의를 받고 있다.

김씨는 중국의 신발 공급업자에게 모조품을 납품받아 판매하면서 쇼핑몰 사이트에 ‘100% 정품’, ‘해외 직구(직접 구매)’, ‘정품 인증’ 등 허위 광고를 한 것으로 드러났다.

그는 정품 가격이 20만원가량 되는 신발을 약 70%인 10만원대 초반 가격에 살 수 있다며 구매자들을 끌어들였다. 하지만 경찰 조사 결과 중국에서 3만∼4만원 가격에 모조품을 받아 판매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 쇼핑몰은 회원 수가 4000명에 이를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면서 “중국에서 모조품을 공급한 공범을 추적하고 있다”고 말했다.
soul@sportsseoul.com

추천

5
>
  • 페이스북
  • 트위터
  • 지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url
오늘의 핫키워드

많이 본 뉴스

  1. 1. 엠버 "여자인 내 몸 창피했다…더 이상 그러지 않고 강해질 것"(전문)
  2. 2. [★SNS] "수영복 화보인 줄" 김희정, 해변서 뽐낸 몸매
  3. 3. 이주연, 수영복 화보 미공개 B컷 공개 '무결점 미모'
  4. 4. [★SNS]'임신 6개월' 혜박, 남편 외제차 선물에 "고마워 서방"
  5. 5. 러시아에만 있는 게 아니다…한강서 웨이크 보드타는 미코 출신 미녀
  6. 6. 공연 도중 상의 탈의 퍼포먼스 선보인 현아
  7. 7. 조재현 측 "재일교포 여배우 고소, 허위 사실 법적대응"[입장전문]
  8. 8. "답장 좀 해주세요" 씨엘, 양현석 저격?…팬들 '갑론을박'
  9. 9. [B급통신]4년 사귄 남친 알고보니 여성…사기 혐의로 '체포'
  10. 10. 16강? 8강?…손흥민 차출, 김학범호와 토트넘의 최대공약수 찾아라

인기만화더보기

영상더보기

이슈콘텐츠
  • 탭탭판타지
  • 우당탕탕삼국지
  • MrBOX

포토더보기